KUKJE GALLERY
May 2017
1 박찬경, 장미셸 오토니엘, 서울시립미술관에서 개최되는 그룹전 <하이라이트> 참여

Jean-Michel Othoniel, L’Unicorne, 2003

참여작가: 박찬경, 장미셸 오토니엘
전시제목: <하이라이트>
전시기간: 2017년 5월 30일 ㅡ 2017년 8월 15일 
전시기관: 서울 시립미술관 (서소문본관)
웹사이트: https://highlights.fondationcartier.com/

국제갤러리의 박찬경과 장미셸 오토니엘은 2017년 5월 30일부터 8월 15일까지 서울 시립미술관 서소문 본관에서 개최하는 까르띠에 현대미술재단 소장품전 <하이라이트> 에 참여한다. 이번 전시는 까르띠에 현대미술재단의 첫 번째 아시아 전시로 우리가 귀 기울이고 관심을 놓지 말아야 하는 다양한 주제들을 시각 예술의 형태와 언어를 빌어, 보다 높고 찬란하게 빛나는 예술의 존재 가치를 되새겨 보자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이번 전시에서 박찬경은 친형인 영화감독 박찬욱과 '파킹찬스'(PARKing CHANce) 라는 프로젝트 팀을 이뤄 공동으로 제작한 신작 <격세지감>을 선보인다. 2000년에 개봉한 영화 <공동경비구역 JSA>를 위해 제작하였던 세트장을 3D로 촬영하고 영화의 사운드를 더한 작품이다. 이번 소장품 전에는 극단의 아름다움을 뽐내는 유리구슬을 소재로 인간의 내면과 정신세계를 표현하는 장미셸 오토니엘의 작품 <유니콘> 도 전시될 예정이다. 

Park Chan-kyong and Jean-Michel Othoniel participate in Highlights, an exhibition presented by Fondation Cartier pour l'art contemporain (hereafter Fondation Cartier) at the Seoul Museum of Art (hereafter SeMA) from May 20 through August 15, 2017. The first exhibition organized by Foundation Cartier in Asia, this showcase of the prestigious collection encourages the audience to reflect on the invaluable worth of art. The various thematic highlights of the exhibition borrow from the formal and linguistic capabilities of visual art. The collection will include a work Decades Apart, a new film by PARKing CHANce, a project team formed by Park Chan-kyong and his brother Park Chan-wook. This particular work features the audio and three-dimensional rendering of the set of Joint Security Area, a movie that was released in 2000. The exhibition will also include Jean-Michel Othoniel’s L’Unicorne (2003), a work composed of glass beads that serve as a metaphor to human psychology, along with the installation Paysage amoureux (1997) and smaller object works La Bouche d’ombre; La Pisseuse; le ciei invisible; l’Embusque; l’Etoile du soir (1992).

[Source from the Seoul Museum of Art website]
 
 
2 루이스 부르주아, 미국 Massachusetts Museum of Contemporary Art 작품 설치
Untitled (detail), 1991, marble, Courtesy of The Louise Bourgeois Trust, Photo by Steven G. Smith

참여작가: 루이스 부르주아
전시기간: 2017년 5월 28일 – 2027년 5월 28일
전시기관: Massachusetts Museum of Contemporary Art (Mass MoCA, USA)
웹사이트: http://massmoca.org/event/louise-bourgeois/

루이스 부르주아의 대형 대리석 조각들이 2027년 5월까지 미국 메사추세츠 현대미술관 (MoCA)에 설치된다. 메사추세츠 MoCA는 전시공간을 2,530평 더 확장하여 총 7,000평에 달하는 공간으로 세계에서 가장 큰 현대미술관 중 하나가 되었으며, 이 메사추체츠 MoCA 확장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Louis Bourgeois Trust와 협약을 맺어 루이스 부르주아의 15톤짜리 조각 (1991)를 포함한 4개의 작품들을 미술관에 설치하였다. 폭이 6피트, 높이가 8피트 규모인 두개의 암석으로 만들어진 는 소용돌이, 원형 대리석과 거친 표면이 결합되어 인상적인 크기로 관람객을 압도한다. 미술관은 이 작품들의 무게를 지탱하기 위해 새로운 콘크리트 구조물과 강철 필러를 추가하였고, 건물 측면에 구멍을 내어 설치하였다.

Louise Bourgeois’ monumental marble sculptures are now on view until May, 2027 at the Massachusetts Museum of Contemporary Art (hereafter Mass MoCA). As part of MASS MoCA’s expansion project the museum added a further 90,000 square feet to their exhibition space, taking the total to more than 250,000 feet and making the MoCA one of the largest contemporary art museums in the world. Together with this expansion, the museum partnered with The Louise Bourgeois Trust and installed four sculptures by the artist, including Untitled, a 15-ton sculpture created in 1991. A composite of two monolithic unities, each measuring over six feet wide and eight feet tall, Untitled combines tightly coiled spirals and polished globes with rough cut stone surfaces, confronting the viewers with its imposing mass and density. To accommodate her works, a new concrete structure and steel fillers were added, and a hole was cut into the side of the building to crane the sculptures into place.

[Source from the Massachusetts Museum of Contemporary Art website]


 
 
3 아니쉬 카푸어, Parque de la Memoria 개인전 개최


전시작가: Anish Kapoor
전시제목: Destierro
전시기간: 2017년 5월 27일 ㅡ 2017년 8월 27일
전시기관: Parque de la Memoria, Buenos Aires, Argentina
웹사이트: http://parquedelamemoria.org.ar/portfolios/anishkapoor/
 
국제갤러리의 아니쉬 카푸어는 2017년 5월 27일부터 8월 27일까지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 위치한 추모공원(Parque de la Memoria)에서 개인전 《Destierro》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카푸어의 첫 아르헨티나 전시로 1976년부터 1983년까지 아르헨티나를 지배했던 군사정권 하에서 희생된 이들을 기념하기 위해 세워진 추모공원에서 진행된다. 3점의 설치작업이 소개되는《Destierro》에서는 아르헨티나 군사정권 시기 민간인들이 이주 당했던 현상과 오늘날 난민들이 처한 위기 상황을 연결지어 “새로운 지형도”에 대해 탐구한다. “파내다”라는 의미의 전시타이틀과 동명의 작업 Destierro 는 카푸어가 이번 전시를 위해 특별히 제작한 작품으로 추모공원 메인홀에 설치되어 선보여질 예정이다. 바닥에는 붉은 색소를 머금고 있는 백톤 가량의 흙이 널부러져 있고 파란색의 견인차가 이를 실어 나르는 광경의 작품은 세계 각지에서 발생하고 있는 터전을 빼앗긴 이들을 은유한다. 이번 전시는 이 외에도 각각 다른 공간에서 두 점의 작업을 추가로 공개한다. 

Anish Kapoor is holding a solo exhibition titled Destierro at the Parque de la Memoria (also known as the Remembrance Park) in Buenos Aires, Argentina, from May 27 to August 27, 2017, marking the first time that the British artist has held a solo exhibition in the country. The Parque de la Memoria was created as a memorial to the victims of the military regime that ruled Argentina from 1976 to 1983. Made up of three installations, Destierro explores the displacement of civilians during this period of time, as well as a type of "new geography" brought about by situations such as the refugee crisis. Destierro translates to "unearth” and is also the title of the centerpiece of the exhibition, which was designed specifically for the main hall in the Parque de la Memoria and sees over 100 tons of earth spread across the floor. The earth has been sprayed with a bright red pigment and has been moved around by a tractor that has been painted in blue, intending to represent the displacement of people around the world. The installation features two additional works in other parts of the exhibition space.

[Source from the Parque de la Memoria website]

 
 
4 폴 매카시, 스페인 Fundació Gaspar에서 개인전 개최

SC, Luncheon on the Grass (Dejeuner sur l'herbe), 2014

전시작가: 폴 매카시
전시제목: WS & CSSC, Drawings and Paintings
전시기간: 2017년 5월 26일 ㅡ 2017년 7월 16일
전시기관: Fundació Gaspar, Barcelona, Spain
웹사이트: http://www.fundaciogaspar.org/wscssc3/
 
국제갤러리의 폴 매카시는 2017년 5월 26일부터 7월 16일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 위치한 가스파재단 (Fundació Gaspar)에서 개인전 을 개최 한다. 2015년에 설립된 가스파재단은 20세기 초반부터 파블로 피카스, 호안 미로, 알렉산더 칼더 등의 거장들을 바르셀로나에 꾸준히 선보인 가스파 가문이 세운 비영리 재단이다. 이번 전시에서는 작가가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는 두 시리즈 와 의 회화, 콜라주, 드로잉 작업들을 소개한다. 전시되는 두 시리즈는 미국 대중문화와 인간의 충동성과 욕망이 병치되어 작가 특유의 독창적인 풍자를 보여주며, 비인간적으로 보이는 인간의 욕망에서 물질적 실험과 심리적 발전 과정을 엿볼 수 있는 역동적인 회화 기법으로 캔버스에 나타난다. 콜라주 작업은 패션잡지에서 오려낸 이미지, 인터넷에서 찾은 이미지들뿐만이 아니라 작은 탁상 같은 오브제들로 이루어져 입체적인 구조를 보여준다. 매카시는 회화의 역사와 현대적인 모티프를 결합하여 인간의 선천적 욕망과 어린 시절 순수함이 성인 지식과 맞닿는 불편한 현상을 드러내고자 한다.

Paul McCarthy is featured in a solo exhibition titled WS & CSSC, Drawings and Paintings at the Fundació Gaspar, Spain, from May 26 to July 16, 2017. Fundació Gaspar is a nonprofit organization established in 2015 by the Gaspar family. The Gaspars have been introducing works of modern-day masters such as Pablo Picasso, Joan Miró, and Alexander Calders in their native city of Barcelona since the early 20th century. In this solo exhibition McCarthy presents his paintings, collages, and drawings exploring his two main ongoing projects within his multidisciplinary practice: White Snow and Stagecoach. In both series, archetypal American narratives are juxtaposed against human impulses and desires, examined with the ingenuity and subversion that characterize McCarthy. Inhumane human desires are represented on the canvas with a heavy gestural pictorial style, motivated by material experimentation and psychological processes. His collages incorporate pages torn from fashion magazines, images downloaded from the internet, and three-dimensional objects such as a coffee, creating a three-dimensional construction. Within these works, McCarthy masterfully mixes art history with contemporary motifs, exposing latent desire and the uncomfortable space where childhood innocence meets adult knowledge.


[Source from the Fundació Gaspar website]
 
 
5 폴 매카시, Marciano Art Foundation 개관전 참여

Paul McCarthy, White Snow Head, 2012-2013. Silicone (red), fiberglass, steel, 57 x 65 x 58 in.

전시작가: Paul McCarthy
전시제목: Unpacking: The Marciano Collection
전시기간: 2017년 5월 25일 ㅡ 2017년 12월 24일
전시기관: Marciano Art Foundation, Los Angeles, CA
웹사이트: https://marcianoartfoundation.org/exhibition/unpacking-the-marciano-collection/
 
국제갤러리의 폴 매카시는 미국 로스앤젤레스에 위치한 마르시아노 아트 파운데이션(Marciano Art Foundation)에서 5월 25일부터 12월 24일까지 개최되는 개관전 《Unpacking: The Marciano Collection》에 참여한다. 마르시아노 아트 파운데이션은 세계적인 데님패션브랜드 GUESS.?의 창립자이자 컬렉터인 Maurice와 Paul Marciano가 공동으로 설립한 전시공간이다. 이번 전시는 재단 소유의 소장품들로 구성되었으며, 1,500 여 점이 넘는 작품 중 세계적으로 활동하며 현대미술 무대에서 자신만의 뚜렷한 목소리를 내며 독창적인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는 작가들이 참여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이번 전시의 기획을 맡은 로스앤젤레스 현대미술관(Museum of Contemporary Art) 의 총괄 큐레이터 Paul Kaiser는 폭넓고 깊이 있는 마르시아노 컬렉션을 선보이며 자유로운 배치방식을 취하며 그에 따라 파생된 복합적인 의미와 전시 장소의 역사성이 충돌을 일으키며 예상치 못한 연결고리를 만들어낸다. 이번 전시에서 폴 매카시는 조각작품 (2012-2013)와 (2013)를 선보인다.

Works by Paul McCarthy are featured in Unpacking: The Marciano Collection, an inaugural group exhibition at the Marciano Art Foundation in Los Angeles from May 25 to December 24, 2017. The Marciano Art Foundation is the exhibition space of brothers Maurice and Paul Marciano, art collectors and founders of the world-renowned denim attire brand GUESS?. Drawn entirely from the collection that houses over 1,500 works of art, the exhibition brings together an international roster of artists who are among contemporary art’s leading creative and critical voices. Curated by Paul Kaiser, the Chief Curator of the Museum of Contemporary Art in Los Angeles, the exhibition showcases the breadth and depth of the collection while simultaneously creating a loose order where a multitude of meanings collide with a historic site, exposing unpredictable connections. The installation includes Paul McCarthy’s sculptures White Snow Head (2012-2013) and White Snow, Balloon Dog (2013).


[Source from the Marciano Art Foundation website]
 
 
6 양혜규, 독일 레버쿠젠 Museum Morsbroich 그룹전 참여

Installation view Duet with Artist. Participation as Artistic Principle, Museum Morsbroich, Leverkusen 2017, Photo: Achim Kukulies, Dusseldorf

참여작가: 양혜규
전시제목: Duet with Artist. Participation as Artistic Principle
전시기간: 2017년 5월 21일 – 2017년 9월 3일 
전시기관: Museum Morsbroich, Leverkusen, Germany
웹사이트: http://www.museum-morsbroich.de/index.php?id=aktuell

국제갤러리의 양혜규는 2017년 5월 21일부터 9월 3일까지 독일 레버쿠젠에 위치한 모르스브로이히 뮤지엄에서 개최하는 그룹전 <Duet with Artist. Participation as Artistic Principle>에 참여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관객을 창작에 참여하고 관여할 수 있으며 나아가 창작을 완성시키는 주체라 간주한다. 또한 본 전시에서는 1950년대부터 시작된 관객 참여형 작품의 역사를 고찰해 보는 섹션을 마련해 선보인다. 관객이 작품에 미치는 적극적인 영향력은 미술기관을 가능성의 공간으로 변모시키며, 관객들을 수동적 관찰자에서 중요한 역할자로 탈바꿈 시킨다. 요셉 보이스, 한스 하케, 그리고 이브 클랭을 비롯한 30명의 국제적인 작가들의 작품이 소개되는 이번 전시는 관객이 창작 과정의 다양한 측면들을 지성적으로 혹은 인식적으로 탐구할 수 있도록 초대해 그 과정에 참여하도록 유도한다. 양혜규는 이번 전시에서 바퀴와 손잡이가 장착되어 움직임과 소리를 동반하는 설치작업 <Sonic Dance – Lunar Side Up>(2014) 을 선보인다. 

Haegue Yang participates in Duet with Artist. Participation as Artistic Principle at Museum Morsbroich in Leverkusen, Germany, from May 21 to September 3, 2017. This exhibition features works that are conditioned on the participation of visitors who create, control or complete artistic processes, as well as an extensive historical section that examines the history of participatory works since the 1950s. The active role of the audience transforms the museum institution into a space of possibilities, encouraging the viewer to take on a formative role as opposed to that of a passive observer. With works by approximately thirty international artists including Joseph Beuys, Hans Haacke, and Yves Klein, the exhibition invites visitors to examine the various aspects involved in the creative process on an intellectual, cognitive level and subsequently participate in it. The installation includes Haegue Yang’s Sonic Dance – Lunar Side up (2014), a work on wheels and designed with handles that also produces sounds when set in motion. 


[Source from the Museum Morsbroich press release]
 
 
7 로니 , 댈러스 내셔 조각 센터에서 개인전 개최

Untitled (“Sometimes I think I resemble myself too much. I have always been someone else…”),
2010-2012, Solid cast glass with as-cast surfaces, 2 unique purples, 56.5 x 76.2 x 91.4 cm,
Courtesyof Kukje Gallery


참여작가: 로니 혼
전시제목: Roni Horn
전시기간: 2017년 5월 20일 – 8월 20일 
전시기관: Nasher Sculpture Center, Dallas, TX
웹사이트: http://www.nashersculpturecenter.org/art/exhibitions/exhibition?id=467
 
국제갤러리의 로니 혼은 2017년 5월 20일부터 8월 20일까지 내셔 조각 센터에서 개인전 을 개최한다. 2010년 이후 미국에서 처음 선보이는 뮤지엄 전시로, 원통형의 다양한 색상으로 이뤄진 대형 유리조각 8점이 메인 전시장에 설치될 예정이다. 작품 한 점에 제작 기간만 3-4 개월의 시간이 소요되는 노동 집약적 작업으로, 작품의 추상적 형태는 산업적 제조공정과 미니멀리즘적인 시각언어에서 비롯됐다. 빛을 투영하는 반투명 재질에 부피감이 느껴지는 형태의 유리조각에 빛이 주입되며 관객들의 주목을 이끌어 낸다. 공간을 압도하는 육중한 유리조각 작품은 전통 유리공예의 정의에 대한 전복이자 조각 영역으로의 확장을 의미한다.

Roni Horn is featured in a solo exhibition titled Roni Horn at the Nasher Sculpture Center from May 20 to August 20, 2017. This exhibition, which is Horn’s first American museum presentation since 2010, displays eight large-scale cylindrical cast glass sculptures of varying colors in the museum’s main gallery. These sculptures, which are produced through a laborious process, require three to four months each to complete and often borrow from the visual language of Minimalism through their abstract forms and industrial fabrication processes. Her sculptures will be infused with light, calling attention not only to their volumetric forms, but also the reflective and translucent qualities of glass. The works in Roni Horn defy traditional definitions of glass art, expanding the genre into the realm of sculpture laden with weight and presence. 


[Source from the Nasher Sculpture Center website]
 
 
8 폴 매카시, 베니스 Fondazione Giorgio Cini에서 2인전 참여  

C.S.S.C. Coach Stage Stage Coach VR experiment Mary and Eve, 2017

전시작가: Paul McCarthy
전시제목: New Media (Virtual Reality Art)
전시기간: 2017년 5월 17일 ㅡ 2017년 8월 17일
전시기관: 이탈리아 베니스 Fondazione Giorgio Cini
웹사이트: http://www.cini.it/en/events/faurschou-foundation-venice

폴 매카시는 Faurschou Foundation이 제 57회 베니스 비엔날레 기간에 맞춰 이탈리아 베니스의 폰다치오네 조르지오 치니(Fondazione Giorgio Cini)에서 5월 17일부터 8월 17일까지 개최되는 세 개의 전시 중 하나인 2인전 《New Media (Virtual Reality Art)》에 참가한다. 크리스찬 레메르츠(Christian Lemmerz)와 함께 참가하여 가상 현실(Virtual Reality)이 어떻게 빠른 시간 안에 일상 속에 자리잡았는지를 살펴보는 이번 전시에 폴 매카시는 VR을 활용하여 작업을 해 온 선구자로서 VR 개발자들과 작가들을 연결해주는 플랫폼인 코라 컨펨포러리(Khora Contemporary)와 협업을 통해 제작한 신작 (2017)을 선보인다. 이 VR 작업은 관객들을 여성의 모습을 띤 형태들이 뒤엉켜 서로 언어적, 신체적 폭력을 가하는 가상의 방 안으로 인도함으로써 정신적 감상과 신체적 경험이 합일되는 경험을 제공한다.

Paul McCarthy is featured in New Media (Virtual Reality Art), a two-man exhibition presented by Faurschou Foundation at the Fondazione Giorgio Cini in Venice, Italy, from May 17 to August 17, 2017. This is one of three exhibitions organized by Faurschou Foundation that will coincide with the 57th Venice Biennale 2017. Exhibiting new media works by the internationally acclaimed artists Paul McCarthy and Christian Lemmerz, the two-man show will reflect on how virtual reality (hereafter VR) has made a successful entry onto the global market at an unusually fast pace. McCarthy—one of the foremost VR pioneers—has collaborated with Khora Contemporary—a platform bridging artists and VR developers—to produce an astonishing new media work titled C.S.S.C. Coach Stage Stage Coach VR experiment Mary and Eve (2017). This work places the unsuspecting audience in a dizzying room where female figures verbally and physically abuse each other, providing new scenarios where the psychological and physical spheres overlap.

[Source from the Fondazione Giorgio Cini website]

 
 
9 김수자, 아니쉬 카푸어, 베니스 Palazzo Fortuny에서 개최하는 그룹전 참여

Kimsooja molding clay balls at the Palazzo Fortuny for Archive of Mind. Courtesy of Kimsooja Studio.       

참여작가: Kimsooja, Anish Kapoor
전시제목: Intuition
전시기간: 2017년 5월 13일 – 2017년 11월 26일
주최기관: Palazzo Fortuny, Venice, Italy
웹사이트: http://fortuny.visitmuve.it/en/mostre-en/mostre-in-corso-en/intuition
 
국제갤러리의 김수자는 2017년 5월 13일부터 11월 26일까지 이탈리아 베니스에 위치한 Palazzo Fortuny에서 개최하는 그룹전 <Intuition>에 참여한다. 베니스 비엔날레와 같은 기간 동안 열리는 이번 전시는 악셀&마이 벨부르트 재단(Axel & May Vervoordt Foundation)과 베네치아 박물관재단(Musei Civici di Venezia)의 협업 하에 성사된다. 벨부르트 재단은 2007년 《Artempo》전을 시작으로 2년마다 베니스 비엔날레 기간 동안 팔라조 포르투니에서 그룹전을 개최해왔으며, 올해 제 6회이자 마지막으로 《Intuition》을 개최된다. 고대의 토테미즘, 샤머니즘 의식에 활용된 도구들, 신의 계시를 받는 모습들을 표현한 종교 도상학부터 바실리 칸딘스키, 파울 클레의 추상 작품, 귄터 우커, 루치오 폰타나, 요셉 보이스의 플럭서스, 앙드레 브레통, 만 레이 등의 초현실주의 작품들, 그리고 정창섭, 마리나 아브라모비치, 아니쉬 카푸어 등의 현대미술작가들의 작품들이 망라되어 직관(intuition)이 문화와 세대, 지역을 따라 어떻게 형성되어왔는지를 살펴본다. 김수자는 지난 2016년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 개인전 《마음의 기하학》에서 소개한 바 있는 수행적 설치작업 <마음의 기하학>을 클레이 워크숍 형태로 유럽에 처음 공개한다. 아니쉬 카푸어는 유리섬유로 만든 조각 <White Dark VIII>(2000)를 전시한다. 

Kimsooja and Anish Kapoor will participate in Intuition, a group exhibition taking place from May 13 to November 26, 2017, at the Palazzo Fortuny in Venice, Italy. This exhibition has been organized by the Axel & May Vervoordt Foundation and the Fondazione Musei Civici di Venezia to coincide with the 57th Venice Biennale 2017. Since their inaugural Artempo exhibition in 2007, the Vervoordt Foundation has been exhibiting group shows every two years during the Venice Biennale period at Palazzo Fortuny. Intuition will be the sixth in a highly acclaimed series of exhibitions. Some of the earliest works on display in the exhibition will reveal the role of intuition in encouraging artists to connect the two worlds, first attempts by man to create an immediate link between the sky and the earth: from the erection of totems to shamanism and mystical ecstasy; and from religious iconography describing illuminations (Annunciation, Visitation, Pentecost…), to classical works capturing the divine revelation of dreams. Modern works by Vassily Kandinsky, Paul Klee, Gunther Uecker, Lucio Fontana, Josheph Beuys’ Fluxus, Andre Breton, Man Ray will be exhibited along with contemporary artists Chung Chang-Sup, Mariana Abramovic, and Anish Kapoor. Collectively, these works will explore how intuition has, in some fore, shaped art across geographies, cultures and generations. Kimsooja’s Archive of Mind (2016), a performative installation that was previously showcased in her solo exhibition at the National Museum of Modern and Contemporary Art (MMCA) Seoul in 2016, is introduced for the first time in Europe in the form of a clay workshop. Anish Kapoor will display his fiberglass sculpture White Disk VIII (2000).


[Source from the Vervoordt Foundation Press Release]
 
 
10 우고 론디노네, 폴 매카시, 베니스 비엔날레 기간 중 Glasstress 2017 참가

Ugo Rondinone, an ocean away / detail, 2017, glass, 12 elements, 15.5 x 16.5 x 5 cm each / variable dimensions (installation), Courtesy the artist and Berengo Studio, Photo credit: Francesco Allegretto 

전시작가: Ugo Rondinone, Paul McCarthy
전시제목: 제 5회 GLASSTRESS 2017
전시기간: 2017년 5월 11일 – 11월 26일
전시기관: 이탈리아 베니스 팔라초 프란체티 (Palazzo Franchetti), 무라노 베렌고 전시공간 (Berengo Exhibition Space)
웹사이트: www.glasstress.org
 
우고 론디노네와 폴 매카시는 2017년 5월 11일부터 11월 26일까지 베니스의 팔라초 프란체티 (Palazzo Franchetti)와 무라노에 위치한 베렝고 전시공간 (Berengo Exhibition Space)에서 개최되는 Glasstress 2017에 참가한다. 2009년 제53회 베니스비엔날레의 병행전시로 시작한 Glasstress 전시는 이후 4회 연속으로 베니스비엔날레의 공식 병행전시로 개최되어왔으며, 현대미술 작가들이 무라노의 베렌고 스튜디오 유리공예 장인들과 협업하여 전통적인 유리공예기술을 기반으로 제작한 다양한 작품들을 선보인다. 전세계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40명의 작가들이 참가하는 제 5회 Glasstress 2017에는 아이웨이웨이, 랜덤 인터내셔널, 우고 론디노네, 폴 매카시 등 기존에 유리를 매체로 다루지 않았던 작가들이 처음으로 참가하면서 유리공예의 전통과 고정관념을 탈피한 독특한 작업들을 소개할 예정이다. 우고 론디노네는 신작 <an ocean away>(2017)를, 폴 매카시는 <Butt Plug (Prototypes)>(2017)를 선보인다.

Ugo Rondinone and Paul McCarthy are featured in Glasstress 2017 at the Palazzo Franchetti in Venice and Berengo Exhibition Space in Murano, Italy, from May 11 to November 26, 2017. Since its debut as a collateral event of the 53rd Venice Biennale in 2009, Glasstress has revived the traditional craft of Murano glassblowing by forging new alliances with internationally renowned artists and designers, and is an unparalleled platform showcasing groundbreaking new works in glass. The 5th iteration of Glasstress presents an impressive line-up of forty internationally recognized artists and collectives including Ai Weiwei, Random International, Ugo Rondinone, and Paul McCarthy. With little or no prior experience working with glass, these artists will introduce remarkable new works that defy the stereotypes associated with the medium. Ugo Rondinone and Paul McCarthy will introduce new works titled an ocean away (2017) and Butt Plug (Prototypes) (2017), respectively.


[Source from the Fondazione Berengo Press Release]
 
 
11 Julian Opie, 제57회 베니스비엔날레 기간 중 San Clemente Palace Kempinski에서 그룹전 <This is not the reality – what kind of reality?>에 참여

Julian Opie. Towers. 2. 2017. Paint on Wood. Installation view. San Clemente, Venice

전시작가: Julian Opie
전시제목: This is not the reality – what kind of reality?
전시기간: 2017년 5월 10일 ㅡ 2017년 11월 5일
전시기관: San Clemente Palace Kempinski, 베니스, 이탈리아
웹사이트: http://www.editionartco.com/fileadmin/PressReleaseSC17.pdf
 
국제갤러리의 줄리안 오피는2017년 5월 10일부터 11월 5일까지 이탈리아 베니스에 위치한 산 클레멘테 팰리스 켐핀스키 호텔(San Clemente Palace Kempinski)에서 개최하는 그룹전 <This is not the reality - what kind of reality?>에 참여한다. 이번 전시는 제57회 베니스 비엔날레와 같은 기간에 열리며, 산 클레멘테 섬에 위치한 리조트 호텔 산 클레멘테 팰리스 켐핀스키에서 개최된다. 본 전시에서는 현실의 한계점에 질문을 던지며 현실의 가상과 망상 사이의 대비를 탐구한다. 이번 전시에 참여하는 여섯 명의 작가들은 유리, 거울, 빛과 같은 매체를 활용해 현실을 반영한 다양한 작품들을 산 클레멘테라는 독특한 장소에서 선보인다. 줄리안 오피는 상하이 Fosun Foundation에서 선보였던 작품과 유사한 10미터 높이의 다섯개의 탑으로 이루어진 <Towers. 2.>(2017)와 LED 패널을 활용해 제작한 <Galloping Horse>(2012)를 전시한다. 

Julian Opie participates in a group exhibition titled This is not the reality – what kind of reality? at the San Clemente Palace Kempinski in Venice, Italy from May 10 to November 5, 2017. San Clemente Palace Kempinski is a resort hotel located in San Clemente, a private island in the Venetian Lagoon. Coinciding with the 57th Venice Biennale 2017 and taking place throughout San Clemente, this exhibition will question the threshold of reality as a physical state, as well as its contrast to the imaginary and delusional. Six international artists will present outdoor sculptures and installations which use glass, mirrors, and light as their primary media, providing a reflection of reality on this unique island. Julian Opie will exhibit Towers. 2. (2017), a group of five 10-meter high towers similar to those currently on view in Shanghai at Fosun Foundation, and the LED monolith Galloping Horse (2012).



[Source from the Edition artCo Press Release]
 
 
12 우고 론디노네, 미국 신시내티 Contemporary Arts Center에서 개인전 개최

Vocabulary of Solitude, 2017

전시작가: 우고 론디노네
전시제목: let’s start this day again
전시기간: 2017년 5월 6일 ㅡ 2017년 8월 20일
전시기관: Contemporary Arts Center, Cincinnati
웹사이트: http://www.contemporaryartscenter.org/exhibitions/2017/05/ugo-rondinone
 
국제갤러리의 우고 론디노네는 2017년 8월 20일까지 미국 오하이오 신시내티에 위치한 Contemporary Arts Center에서 개인전 <let’s start this day again>을 개최 한다. 본 전시에서 작가는 컬러 스펙트럼 시리즈를 새롭게 재해석하여 선보이며, 미술관 공간과 어우러져 전시를 관람하는 관람객들에게 독특하고 종합적인 경험을 제공한다. 론디노네의 대표작들인 네온 무지개, 창유리 위에 그려진 컬러 젤 작업, 떠 다니는 만다라, 경계를 흐릿하게 처리한 타겟 페인팅, 색으로 칠해진 창문들, 그리고 실물 크기의 삐에로 조각들이 설치되어 다채로운 색감으로 하여금 다양한 감각기관을 자극하게 한다. 또한, 작가는 미술관들이 고수하는 하얀색 벽을 형광색으로 대체함으로서 기존의 미술관에 대한 관념에 도전한다.

Ugo Rondinone is featured in a solo exhibition titled let’s start this day again at the Cincinnati Contemporary Arts Center (hereafter CAC) from May 6 to August 20, 2017. This exhibition features a new iteration of the artist’s color spectrum series, congregating his art, the gallery’s architecture and every visitor as collaborators in an all-encompassing experience. The exhibition will include a neon rainbow, colored gels on the windows, floating mandalas, blurred target paintings, painted windows, gradient color walls and a surreal cast of life-size, clown sculptures, collectively serving as one extensive collage. let’s start this day again provides the viewer an opportunity to re-experience the CAC in a new charade of florescent colors as opposed to its original neutral concrete walls, challenging the way visitors see and understand the CAC.
 
[Source from the Contemporary Arts Center website]

 

 

 
 
13 김용익, 뉴욕 Asia Art Archive 토크 참여

Kim Yong-Ik artist portrait, 2016. Photo by Keith Park. Image provided by Kukje Gallery.

참여작가: 김용익
토크제목: Art Space Pool: A History with Kim Yong-Ik, Sunghee Lee, and Sohl Lee
토크일정: 2017년 5월 5일 금요일 오후 6시 30분 
주최기관: Asia Art Archive, New York
웹사이트: http://www.aaa-a.org/programs/
 
국제갤러리의 김용익은 2017년 5월 5일에 뉴욕 Asia Art Archive에서 개최되는 토크 프로그램 <대안공간 풀: 김용익, 이성희, 이솔과 함께 하는 역사>에 참여한다. 대안공간 풀(이하 “풀”)은 1999년에 20명의 작가-큐레이터, 미술비평가, 그리고 학제간의 작가 및 사상가들에 의해 설립되었으며, 서울에 위치한 현대미술창작 및 문화예술 담론과 비평을 생산하는데 주력해온 비영리 단체이다. 이번 토크에서 김용익은 풀의 공동 창립자이자 현재 디렉터를 역임하고 있는 이성희와 함께 풀의 초창기부터 현재까지의 역사를 살펴보고, 각자 예술가와 기획자로서 걸어온 길에 대해서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본 프레젠테이션에 이어서, 뉴욕주립대학교 스토니브룩캠퍼스의 현대동양미술과 시각문화과의 조교수 이솔의 사회로 “Pool (풀)” 이라는 명칭에 포함되어 있는 단체의 사명인 비판적인 사고를 나누는 사람들의 모임이란 의미를 되새겨 보는 토론이 진행될 예정이다.

Kim Yong-Ik will participate in a talk titled Art Space Pool: A History with Kim Yong-Ik, Sunghee Lee, and Sohl Lee at Asia Art Archive in New York on May 5, 2017. Co-founded in 1999 by twenty local artist-curators, art critics, and interdisciplinary writers and thinkers, Art Space Pool (hereafter “Pool”) is a non-profit art organization located in Seoul with the mission of initiating contemporary art productions and fostering cultural discourses and ideas. Kim Yong-Ik, a co-founder of Pool, will give a presentation with the current Director Sunghee Lee, focusing on the organization’s history from the early years to the present, as well as their own artistic and curatorial evolutions. The presentation will be followed by a discussion moderated by Sohl Lee, an Assistant Professor of contemporary East Asian art and visual culture at Stony Brook University, which will examine the original mission that remains embedded in the name “Pool”: a meeting of people sharing a critical mindset.


[Source from the Asia Art Archive website]
 
 
14 Anish Kapoor, 뉴욕 Brooklyn Bridge Park에 작품 설치

Anish Kapoor’s Descension. Photo courtesy of Public Art Fund.

전시작가: Anish Kapoor
전시날짜: 2017년 5월 3일 – 2017년 9월 10일
주최기관: Public Art Fund, Brooklyn Bridge Park
Website: http://www.brooklynbridgepark.org/press/anish-kapoor-descension
 
국제갤러리 아니쉬 카푸어의 대형설치작업 <Descension>이 2017년 5월 3일부터 9월 10일까지 뉴욕 브루클린브릿지 공원 (Brooklyn Bridge Park)에 설치된다. 본 작품은 본래 인도의 코치-무지리스 비엔날레 (Kochi-Muziris Biennale 2014 – 2015) 참여를 위해 구상한 소형 작업이었으나, 이후 베르사유에서 개최한 개인전 (2015)에서 선보이기 위해 큰 사이즈로 다시 재 구상 되어 야외에 설치된 바 있다. 이번 작품 설치는 뉴욕의 공공미술 활동을 지원하는 비영리단체 Public Art Fund의 주최로 이루어진 것으로, <Descension>이 미국 관객들에게 처음 선보여지는 뜻 깊은 기회가 될 예정이다. 공원 내 부두1 (Pier 1)에 설치된 <Descension>은 지름이 약 8미터에 달하는 대형 작업으로, 검정색의 천연염료를 넣은 물이 소용돌이 치는 다이나믹한 네거티브 스페이스를 연출해 보여준다. 카푸어는 물질과 사물의 본래 성질을 전환함으로써 자연, 풍경, 그리고 미술의 경계를 희미하게 만들며, 관객들로 하여금 새로운 시각으로 공간을 바라보도록 유도한다. 

Anish Kapoor’s large-scale installation piece Descension is on view from May 3 to September 10, 2017, at the Brooklyn Bridge Park in New York. First envisioned as a smaller work for India’s Kochi-Muziris Biennale (2014 – 2015), Descension was later re-imagined as a large-scale outdoor piece for Kapoor’s solo exhibition at Versailles (2015). Organized by Public Art Fund, a nonprofit arts organization dedicated to presenting public art in New York, this event marks the first time that Descension is presented in North America. Sited at Pier 1 in Brooklyn Bridge Park, the installation is almost 8-meters in diameter, and showcases a dynamic negative space filled with a spiraling funnel of water is treated with an all-natural black dye. Through this transformation of properties inherent to materials and objects, Kapoor blurs the boundaries between nature, landscape, and art, allowing the audience to perceive space differently.


[Source from the Brooklyn Bridge Park website]
 
 
15 정연두, 미국 플로리다 Norton Museum of Art에서 개인전 개최

Still from Documentary Nostalgia (2007), video, 85 min. Courtesy the artist and Kukje Gallery.

전시작가: 정연두
전시제목: Yeondoo Jung: Behind the Scenes
전시기간: 2017년 5월 2일 ㅡ 2017년 8월 13일
토크일정: 2017년 6월 1일 목요일 오후 6시 30분
전시기관: Norton Museum of Art, Palm Beach, Florida
웹사이트: http://www.norton.org/index.cfm?fuseaction=exhibitions.details&content_id=3311
 
국제갤러리의 정연두는 2017년 5월 2일부터 8월 13일까지 미국 플로리다 팜 비치에 위치한 노턴미술관 (Norton Museum of Art)에서 개인전 <Yeondoo Jung: Behind the Scenes>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작가가 2007년에 제작한 비디오 작업 <Documentary Nostalgia>을 선보일 예정이다. 본 영상작업은 작가의 부모님 댁, 아버지가 운영하시던 약국과 같은 작가의 기억 속에 자리잡고 있는 장소들, 그리고 숲, 산꼭대기와 같이 누구에게나 친숙한 자연 광경을 담아냈다. 또한 이번 작품 속에는 작가의 어시스턴트들이 세트를 만드는 제작과정을 안무로 연출해 담아냈으며, 관객들이 평소 쉽게 접하지 못하는 영화 제작 과정의 배경을 소개하며 기억의 불안정성에 대해 이야기한다. 정연두는 6월 1일에 노턴 미술관에서 <Documentary Nostalgia>와 그 후로점차 확장되어 가는 그의 작업세계에 대해 강연을 진행할 예정이다. 

Yeondoo Jung is featured in a solo exhibition titled Yeondoo Jung: Behind the Scenes at the Norton Museum of Art in Palm Beach, Florida, from May 2 to August 13, 2017. This exhibition features the large-scale projection of the artist’s 2007 video work, Documentary Nostalgia. The video depicts specific locations from the artist’s memories, including his parents’ home and father’s pharmacy, as well as archetypal scenes of nature such as a forest and mountaintop. By making the mechanics of the video visible (choreographed assistants construct sets before the viewer’s eyes) Jung offers a rare behind-the-scenes view of film production, while commenting on the precarious nature of memory. The artist will give a lecture at the museum on June 1 to discuss Documentary Nostalgia in relation to his growing body of work. 


[Source from the Norton Museum of Art web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