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UKJE GALLERY
Ugo Rondinone
(Swiss, 1964)
 
Biography
Exhibitions
Publications
News
PR Media Coverage
Videos
1 Ugo Rondinone Reveals Outdoor Installation Project your age and my age and the age of the rainbow at the Belvedere in Vienna, Austria
June 13, 2021 ~ November 01, 2021

Installation view of Ugo Rondinone. your age and my age and the age of the rainbow
Courtesy of Johannes Stoll, Belvedere, Vienna and studio rondinone


Artists: Ugo Rondinone(우고 론디노네)
Exhibition Date: June 13 – November 1, 2021
Exhibition Venue: The Belvedere, Vienna, Austria
Website: https://www.belvedere.at/en/ugo-rondinone-your-age-and-my-age-and-age-rainbow

The internationally acclaimed Swiss contemporary artist Ugo Rondinone’s outdoor installation project, your age and my age and the age of the rainbow (2021), was presented to the public in the baroque garden of the Belvedere in Vienna, on June 13, 2021. The artist, widely recognized for his poetic artistic vocabulary based on the introspection of the inner self, frequently utilizes elements of nature, including the sun, the moon, rainbows, stones, and trees. For this project, Rondinone collaborated with students across Austria to create a monumental rainbow installation, exploring the broader meanings and infinite potentials of the rainbow via perspectives of children. The rainbow, a central motif in Rondinone’s art, not only represents a natural phenomenon, but also symbolizes tolerance, peace, equality, and the connection between heaven and earth.

The project, which involved an extensive collaboration with 1,600 students from 12 elementary schools located across different cities in Austria, namely Vienna, Graz, Bregenz, and Salzburg, was carried out by distributing invitations to participants rather than holding an in-person workshop, which was the original plan that was cancelled due to Covid-19. Children were asked to freely draw their own interpretations of rainbows based on the information they received on the artist, exhibition venue, and rainbows in the invitation. As a result, a collection of 1,085 drawings has assembled into the world’s largest rainbow painting with a width of 70m at the Belvedere Palace Garden. The outdoor painting installation, which accentuates and enlivens the beautiful scenery of the garden, will remain on view through November 11, 2021. Also this coming November, Rondinone will hold his first major solo exhibition in Austria titled nude in the landscape at the Belvedere 21, the contemporary branch of the Belvedere. 

우고 론디노네, 오스트리아 벨베데레 궁전 미술관에서 야외 설치 프로젝트 <your age and my age and the age of the rainbow> 공개

스위스 출신의 세계적인 현대미술가 우고 론디노네의 야외 설치 프로젝트 <your age and my age and the age of the rainbow>(2021)가 벨베데레 궁전 미술관 내 바로크 정원에서 6월 13일 공개되었다. 태양, 달, 무지개, 돌, 나무 등의 자연을 소재로 하여 내면을 은유하는 시적인 작품 세계를 전개해온 우고 론디노네는 이번 프로젝트에서 오스트리아 전역의 학생들과 협력하여 완성한 대규모 무지개 설치 작품을 선보인다. 작가에게 무지개는 자연 현상을 넘어 포용과 화합, 평등, 천상과 지상의 연결 등을 상징하는 주요한 소재로, 작가는 이번 프로젝트에서 아이들의 눈으로 매개된 무지개를 통해 그 확장된 의미와 무한한 가능성을 탐구한다. 

비엔나, 그라츠, 브레겐츠, 잘츠부르크 등 오스트리아 전역에 위치한 12개의 초등학교에서 1,600명의 학생들이 참여한 이번 프로젝트는 코로나 19로 인해 당초 계획했던 워크샵 대신 각 학교에 초청장을 보내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아이들은 초청장에 적힌 작가, 전시 공간, 무지개에 대한 다양한 정보들을 바탕으로 하여, 각자의 방식으로 탐구한 무지개를 자유롭게 표현했다. 아이들이 보낸 1,085개의 그림들은 벨베데레 궁전 미술관과 벨베데레 현대미술관 사이에 위치한 정원에서 길이 70m의 세계에서 가장 큰 무지개 작품으로 확장되었다. 벨베데레 궁전의 아름다운 경관에 생동감과 상상력을 더하는 이번 작품은 11월 1일까지 전시된다. 한편 우고 론디노네는 오는 11월, 벨레데레 현대미술관에서 오스트리아 첫 대규모 개인전 《nude in the landscape》을 선보일 예정이다. 


[Source from Belvedere 21 press release and website]
 
 
 
2 Ugo Rondinone Participates in Among The Trees, Group Exhibition at Hayward Gallery, London
March 04, 2020 ~ May 17, 2020

Ugo Rondinone, Cold Moon, 2011. Courtesy of studio rondinone

Artist: Ugo Rondinone (우고 론디노네)
Exhibition Dates: Mar 4 – May 17, 2020 
Exhibition Venue: Hayward Gallery, London
Website: www.southbankcentre.co.uk/whats-on/exhibitions/hayward-gallery-art/among-the-trees

The internationally acclaimed contemporary artist Ugo Rondinone is currently participating in a group exhibition titled Among The Trees (on view through May 17, 2020) held at Hayward Gallery in London. The exhibition, which celebrates the 50th anniversary of Earth Day, includes works by a roster of 38 international contemporary artists including Eija-Liisa Ahtila, Peter Doig, and Robert Smithson. Artists involved in the exhibition collectively explore the beauty of trees along with the symbolic significance of these living organisms, ultimately capturing the multifaceted implication of trees in the context of humanity and civilization. 

Among the Trees features a wide range of works including immersive video installations, life-sized sculptures, paintings, and drawings. Widely recognized for his signature poetic exploration of nature appertaining to the passage of time and introspection of the inner self, Rondinone introduces Cold Moon (2011), an aluminum cast of an olive tree more than 2,000 years old. The twisted and gnarled form of the olive tree encompasses vast passages of time. The exhibition also presents an extensive selection of works based on the guiding subject of trees, such as the Cameroonian artist Pascale Marthine Tayou’s sculpture Plastic Tree B (2010) and Italian artist Giuseppe Penone’s sculpture Albero Porta – Cedro/Door Tree – Cedar (2012). Ralph Rugoff, Director of Hayward Gallery, has remarked: “At a moment when the destruction of the world’s forests is accelerating at a record pace, Among the Trees brings together the work of leading international artists who urge us to think about the essential roles that trees and forests play in our lives and psyches.” 


우고 론디노네, 런던 헤이워드 갤러리 그룹전 《Among The Trees》 참가

세계적인 현대미술가 우고 론디노네가 런던 헤이워드 갤러리에서 열리는 그룹전 《Among The Trees》(2020년 5월 17일까지)에 참가한다. 올해 50주년을 맞은 ‘지구의 날’을 기념하여 열리는 이번 그룹전은 우고 론디노네를 비롯해 에이야-리사 아틸라(Eija-Liisa Ahtila), 피터 도이그(Peter Doig), 로버트 스미스슨(Robert Smithson) 등 전세계 38명의 현대미술가들이 참여한다. 나무의 시각적인 아름다움과 살아있는 유기체로서의 의미를 동시에 조명하는 이번 전시는 인류의 삶과 문명에 없어서는 안될 존재인 나무의 의미를 다각적으로 탐구한다. 

본 전시는 비디오 작품, 실제 크기의 조각, 회화, 드로잉 사진을 아우르는 다양한 작품들로 구성된다. 특유의 시적 감각으로 자연이라는 소재를 시간의 흐름과 인간 내면의 관점에서 꾸준히 탐구해온 우고 론디노네는 이번 그룹전에서 2000년 이상 된 올리브 나무를 뜬 알루미늄 조각 <Cold Moon>(2011)을 선보인다. 수천 년에 걸쳐 압축된 올리브 나무의 형상을 통해 작가는 광활한 시간의 흐름을 담아낸다. 또한 전시는 카메룬 작가 파스칼 마르틴느 타유(Pascale Marthine Tayou)의 조각 <Plastic Tree B>(2010), 이탈리아 미술가 주세페 페노네(Giuseppe Penone)의 조각 <Albero Porta - Cedro/Door Tree – Cedar>(2012) 등 나무를 소재로 한 다채로운 작품들을 선보인다. 헤이워드 갤러리 관장 랄프 루고프(Ralph Rugoff)는 “그 어느 때보다 숲이 빠르게 파괴되고 있는 이 시점에, 이번 전시는 관객들이 우리의 삶과 내면에서 나무와 숲이 갖는 의미를 새롭게 바라보도록 한다”고 밝혔다. 

[Source from Hayward Gallery press release]
 
 
3 Ugo Rondinone Organizes Benefit Auction STOP BLADDER CANCER in Collaboration with Sotheby's for Bladder Cancer Research Fundraising
September 26, 2019 ~ September 26, 2019

 

Artist: Ugo Rondinone (우고 론디노네)
Auction Date: Sep 26, 2019, Preview Dates: Sep 19 - 25, 2019
Auction Venue: Sotherby's, New York (소더비(Sotheby’s), 뉴욕)
Participating Artists: Joe Bradley, Carroll Dunham, Latifa Echakhch, John Giorno, Peter Halley, Shara Hughes, Sarah Lucas, Chris Martin, Adam McEwen, Oscar Murillo, Elizabeth Peyton, Ugo Rondinone, Bosco Sodi, Pat Steir, and Franz West
Website: www.sothebys.com/en/auctions/2019/contemporary-curated-n10116.html

The internationally acclaimed Swiss contemporary artist Ugo Rondinone has organized a benefit auction titled STOP BLADDER CANCER in order to raise funds for critical research on bladder cancer in collaboration with Sotheby’s on September 26, 2019, in New York. Rondinone writes, “in May 2017 I was diagnosed with high-grade bladder cancer. Like most people, I had never heard of it or known someone diagnosed with bladder cancer.” Noting that funds for research on bladder cancer is relatively low considering the high incident rate of bladder cancer with 429,800 new cases and 165,100 deaths in the United States in 2019, Rondinone decided to partner with Sotheby’s to support bladder cancer research and create awareness. Fourteen contemporary artists including Oscar Murillo and Sara Lucas have contributed significant works to the auction in support of this special cause.

The pre-sale exhibition will be open to the public from September 19 to 25 and all works sold will support critical funding for bladder cancer treatment research at Weill Medical College of Cornell University. This benefit auction will help create awareness about and motivate future funding for bladder cancer research with the intention of improving the treatment of bladder cancer. Further information on STOP BLADDER CANCER, including lots and directions to register for bids, can be found on www.sothebys.com.


우고 론디노네, 뉴욕 소더비(Sotheby’s)와 방광암 연구 기금 마련 자선 경매 개최

스위스 출신의 세계적인 현대미술가 우고 론디노네가 오는 9월 26일 뉴욕에서 소더비와 함께 방광암 연구 기금 마련 자선 경매 ‘STOP BLADDER CANCER’를 연다. “지난 2017년 방광암을 판정 받았지만, 나는 이 암에 대해 들어본 적도, 이 암에 걸린 사람을 본 적도 없었다.” 우고 론디노네는 미국에서만 한 해 249,800명이 방광암을 판정 받고 165,100명이 사망할 정도로 흔한 병임에도 정작 치료 연구를 위한 기금이 제대로 마련되지 못하는 상황에 주목하고, 소더비와 함께 방광암에 대한 인식 개선 및 기금 마련을 위한 자선 경매를 기획했다. 이에 오스카 무리조, 사라 루카스 등 동시대 미술 작가 14명도 주요 작품을 기증함으로써 이번 행사의 취지에 그 뜻을 함께 했다.

경매 작품을 확인할 수 있는 프리뷰는 9월 19일부터 25일까지 뉴욕 소더비에서 진행되며, 판매 수익은 모두 방광암 연구를 위해 뉴욕 웨일 코넬 의과대학(Weill Cornell Medical College)에 전달될 예정이다. 이번 자선 경매는 방광암을 널리 알리는데 기여할 뿐만 아니라, 방광암 연구를 위한 기금을 마련하고 치료법 발전에 유의미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STOP BLADDER CANCER’ 자선 경매에 대한 세부 내용 및 입찰 등록 방법은 www.sothebys.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Source from STOP BLADDER CANCER press release]

 
 
4 Kukje Gallery to Open Busan Branch on August 24, 2018
August 24, 2018 ~ August 23, 2020


Venue: F1963 Kukje Gallery Busan
Business Time: 10am - 6pm, closed on Monday

Kukje Gallery Busan will open on August 24, 2018. Founded in 1982 and based in Sogyeok-dong, Seoul, Kukje Gallery is launching its first-ever outpost at a scale of approximately 330m2 in F1963, a cultural complex located in Mangmi-dong, Suyeong-gu, Busan. Diverging from the global expansion strategy utilized by mega-galleries abroad, Kukje Gallery is steadfastly committed to remaining domestic, instead of following the overwhelming trend of launching outposts around the world. Kukje Gallery's decision to open its first outpost in over 35 years since its founding is established on the recognition of the importance of Busan's international and regional outreach, along with the city's substantial cultural and artistic infrastructure. Since 2014, Kukje Gallery has been a regular exhibitor at Art Busan, regularly introducing works by major Korean and international artists to audiences in the Yeongnam region. The gallery strongly believes that Busan will establish itself as the new arts hub of Asia and feature a new facade of the Korean art scene.

To celebrate the inauguration of the Busan branch, Kukje Gallery will showcase works by a roster of renowned Korean and international artists who were seldom showcased in the city. The inaugural installation will present works by leading Dansaekhwa artists including Lee Ufan, Kwon Young-Woo, Park Seo-Bo, and Ha Chong-Hyun, along with those by Sungsic Moon and Haegue Yang. Works by these foremost Korean artists will be shown in dialogue with works by an international roster of artists such as Anish Kapoor, Roni Horn, Candida Höfer, Ugo Rondinone, Bill Viola, Byron Kim, and Julian Opie, whose first solo showcase in Busan took place at the F1963 earlier this year.

By opening its Busan branch in the popular cultural complex F1963, Kukje Gallery anticipates a wider and more extensive outreach not only to the regional art lovers but also to the general public. Kukje Gallery will introduce a diverse range of programs to the Busan audiences, showcasing works by the gallery's foremost contemporary artists in dialogue with the unique attributes of the F1963 space. Kukje Gallery Busan will be open from 10am to 6pm every Tuesday through Sunday. 


국제갤러리, 8월 24일 부산점 개관

국제갤러리가 오는 8월 24일 부산점을 개관한다. 서울 소격동 소재의 국제갤러리는 1982년 개관 이래 최초의 분점인 부산점을 부산 수영구 망미동에 위치한 복합문화공간 F1963에 약 100평 규모로 연다. 해외 대형 갤러리들이 글로벌 진출 전략의 일환으로 전세계 곳곳에 분점을 개관하는 추세와는 달리 국내 활동만을 고수해왔던 국제갤러리는 부산만의 국제성과 지역성, 문화예술 인프라를 주요하게 인식하여 부산점을 개관하기로 결정했다. 2014년부터 아트 부산 등에 꾸준히 참가하며 영남 지역에서 꾸준히 국내외 작가들과 작품을 소개해온 국제갤러리는 부산이 고유한 에너지를 바탕으로 한국 미술의 또 다른 국면과 발전을 보여주는 아시아 미술의 주요 도시로 자리잡을 것이라 확신한다. 

이번 부산점 개관을 기념하며 국제갤러리는 그 동안 쉽게 접할 수 없었던 세계적인 국내외 작가들의 작품을 선보인다. 국내작가로는 이우환, 권영우, 박서보, 하종현 등 단색화 거장의 작품부터 문성식, 양혜규 등의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해외작가로는 아니쉬 카푸어, 로니 혼, 칸디다 회퍼, 우고 론디노네, 빌 비올라, 바이런 킴 그리고 지난 봄 F1963에서 개인전을 개최한 줄리안 오피 등의 작품이 소개된다. 

국제갤러리는 대중적인 복합문화예술공간 F1963에 입점함으로써 해당 지역의 미술 애호가들은 물론 지역 시민과 더욱 가까워지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으로 부산점만의 공간 특성을 고려하여 동시대 미술을 대표하는 국내외 소속 작가들의 작품들을 선보이는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통해 부산에서의 새로운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국제갤러리 부산점은 화요일부터 일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된다.
 
 
5 우고 론디노네, 덴마크 아르켄 현대미술관에서 개인전
December 16, 2017 ~ December 30, 2018

Ugo Rondinone, vocabulary of solitude, 2014-2016. Photo: Stefan Altenburger

Artist: Ugo Rondinone
Exhibition Title: vocabulary of solitude
Exhibition Dates: Dec 16, 2017 – Dec 30, 2018
Exhibition Venue: Arken Museum of Modern Art, Ishøj, Denmark
Website: www.uk.arken.dk/exhibition/coming-ugo-rondinone-vocabulary-solitude/
 
Ugo Rondinone is featured in a solo exhibition titled vocabulary of solitude at Arken Museum of Modern Art in Ishøj near Copenhagen, Denmark. Open for approximately a year from December 16, 2017, to December 30, 2018, this exhibition presents an immersive installation of Ugo Rondinone’s iconic clown sculptures. vocabulary of solitude is a portrait of a single person’s day represented in 45 acts, individually titled in the present tense as be. breathe. wake. taste. remember. cry. etc. Rondinone’s clowns create passive and torpid depictions of each action, inducing an existential introspection of the inner world. 


우고 론디노네, 덴마크 아르켄 현대미술관에서 개인전

우고 론디노네는 덴마크 코펜하겐 남부 이스회이 (Ishøj)에 위치한 아르켄 현대미술관 (Arken Museum of Modern Art)에서 개인전 《vocabulary of solitude》을 개최한다. 2017년 12월 16일부터 2018년 12월 30일까지 약 1년간 열리는 이번 전시는 우고 론디노네의 잘 알려진 광대 조각 작업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일상에서 흔하게 취하는 45개의 행위들을 마치 초상화처럼 재현하는 45명의 광대들은 각각 숨쉬기, 일어나기, 맛보기, 기억하기, 울기 등등으로 이름 붙여진다. 수동적이고 무기력한 태도로 주어진 행위들을 묘사하는 광대를 통해 내면의 존재론적 성찰을 유도한다.

[Source from Arken Museum of Modern Art website]
 
 
6 우고 론디노네, 더 배스 미술관에서 개인전 《good evening beautiful blue》 개최
October 29, 2017 ~ February 19, 2018

Installation view of Ugo Rondinone's exhibition good evening beautiful blue. Photography by Zachary Balber. Courtesy of the artist and The Bass, Miami Beach.

전시작가: Ugo Rondinone
전시제목: good evening beautiful blue
전시기간: 2017년10월 29일 – 2018년 2월 19일
전시기관: The Bass Museum of Art, Miami Beach, Florida
웹사이트: https://thebass.org/art/good-evening-beautiful-blue/

우고 론디노네는 미국 플로리다의 마이애미 비치에 위치한 더 배스 미술관에서 10월 29일부터 2018년 2월 19일까지 개인전 《good evening beautiful blue》을 개최한다. 2015년부터 개조 증축공사를 진행하여 2017년 10월 재개관한 더 배스 미술관의 2층에서 열리는 이번 개인전에는 공공조형물부터 실물크기의 창문을 드로잉한 (2008), 어릿광대들이 인간의 보편적인 감정과 행위들을 재현하는 (2014-2016) 등 90년대부터 지금까지 참작해 온 작가의 작품들을 선보인다.

Ugo Rondinone is featured in a solo exhibition titled good evening beautiful blue from October 29, 2017, to Februrary 19, 2018, at the Bass Museum of Art in Miami beach, Florida, USA. Spanning the entirety of the museum’s newly designed second floor, the exhibition is part of a major multi-institution retrospective comprising of works that span three decades of the artist’s practice from the late 1990s to the present. The show includes clockwork for oracles II (2008), which are drawings of full-sized windows, and vocabulary of solitude (2014-2016), an installation in which life-sized clowns are shown expressing universal human emotions and demeanors.

[Source from the Bass Museum of Art Website]
 
 
7 우고 론디노네, 베르사유 궁에서 열리는 그룹전 <VOYAGE D’HIVER>에 참가
October 21, 2017 ~ January 07, 2018

Ugo Rondinone, the sun, 2017, bronze doré. Courtesy de l’artiste, kamel mennour (Paris/Londres), Barbara Gladstone Gallery (New York/ Bruxelles)

Artist: Ugo Rondinone
Exhibition Title: Voyage d’Hiver (겨울여행)
Exhibition Dates: Oct 21, 2017 – Jan 7, 2018
Exhibition Venue: Palace of Versailles (프랑스 파리 베르사유 궁전)
Website: www.presse.chateauversailles.fr/exhibitions/
 
Ugo Rondinone is participating in Winter Journey, the 10th contemporary art exhibition at the Palace of Versailles through January 7, 2018. Every year since 2008 the Palace of Versailles has held an exhibition dedicated to a French or foreign artist, with Jeff Koons in 2008, Xavier Veilhan in 2009, Lee Ufan in 2014, Anish Kapoor in 2015, and Olafur Eliasson in 2016. This year, the Palais de Tokyo has curated a group exhibition with seventeen contemporary artists. Ugo Rondinone’s sculpture the sun (2017), which evokes the solar wheel, is installed by the historical ‘Fountain of Apollo.’ The work faces the 17th century sculpture Apollo’s Chariot, situated at the center of the fountain, creating a conversation with the existing landscape while alluding to existential finitude and the circulation of nature. 


우고 론디노네, 베르사유 궁에서 열리는 그룹전 <VOYAGE D’HIVER>에 참가

우고 론디노네는 베르사유 궁전에서 개최되는 제 10회 현대미술전 <겨울여행 Voyage d’Hiver>에 참가한다. 2008년 제프 쿤스를 시작으로 자비에 베이앙(2009), 이우환(2014), 아니쉬 카푸어(2015)와 올라퍼 엘리어슨(2016) 등의 개인전이 매년 궁전과 정원에서 개최된 바 있으며, 올해는 팔레 드 도쿄의 기획으로 17명의 현대미술작가들의 그룹전이 개최된다. 우고 론디노네는 베르사유 내 가장 오랜 역사를 자랑하는 ‘아폴로의 연못’ 앞에 태양을 형상화 한 <The Sun>(2017)작품을 설치한다. 이 작품은 정원의 중앙부에 위치하는 연못에 설치된 17세기 조각 <아폴로의 전차>의 전면에 세워져 궁전과 대치를 이루며 개별 존재의 유한성과 자연의 순환을 상기시킨다. 



[Source from the Palace of Versailles press release]
 
 
8 Kukje Gallery Participates in the 16th Edition of the Korea International Art Fair(KIAF)
September 21, 2017 ~ September 24, 2017

Julian Opie’s Flight attendant and Solicitor. 1 (2015), Vinyl on wooden stretcher, 227.7 x 174 x 3.5 cm

Exhbition Dates: September 21 - 24, 2017
Exhibition Venue: Coex A & B Hall (코엑스 A, B홀)
Booth Location: Kukje Gallery Booth B118
Website: www.kiaf.org/2017/ko/ 
 
Kukje Gallery will participate in the 16th edition of the Korea International Art Fair (hereafter KIAF), which is organized by the Galleries Association of Korea. One hundred and sixty one galleries from 31 countries will participate in KIAF 2017 which will open with a VIP preview on September 20 and take place from September 21 to 24 in halls A and B at COEX, located in Samseong-dong, Seoul. Kukje Gallery will showcase works by a roster of renowned Korean artists including Kim Yong-Ik, Gimhongsok, Ahn Kyuchul, Haegue Yang, Lee Kwang-Ho, Lee Ufan, Wook-kyung Choi, Ha Chong-Hyun, and Kyungah Ham. Kukje Gallery will also feature works by international artists such as Ghada Amer, Donald Judd, Michael Joo, Bill Viola, Anish Kapoor, Ugo Rondinone, Jean-Michel Othoniel, Jenny Holzer, Julian Opie, and Candida Höfer.


국제갤러리, 2017 제 16회 한국국제아트페어(KIAF) 참가

국제갤러리는 한국화랑협회가 주최하는 제 16회 한국국제아트페어(이하 KIAF)에 참가한다. 2017년 9월 20일 VIP 프리뷰를 시작으로 21일부터 24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 1층 A, B홀에서 열리며, 이번 KIAF 2017에는 31개국 161개의 갤러리가 참여한다. 국제갤러리는 국내작가로는 김용익, 김홍석, 안규철, 양혜규, 이광호, 이우환, 최욱경, 하종현, 그리고 함경아의 작품을 비롯하여 다양한 작품들을 선보이며, 해외작가로는 가다 아메르, 도널드 저드, 마이클 주, 빌 비올라, 아니쉬 카푸어, 우고 론디노네, 장-미셸 오토니엘, 제니 홀저, 줄리안 오피, 그리고 칸디다 회퍼의 작품을 소개할 예정이다. 
 
 
9 우고 론디노네, 새로운 웹사이트 출시
July 31, 2017 ~ August 02, 2020


작가: Ugo Rondinone
웹사이트: http://ugorondinone.com/

우고 론디노네의 웹사이트가 새롭게 개편되었다. 텍스트 보다는 이미지 위주의 간결한 정보를 제공하는 아카이브적 성격의 구성으로, 크게 전시이력을 볼 수 있는 ‘전시 (Exhibition)’ 섹션과 작가의 작업이 담긴 ‘작품 (Work)’ 섹션, 그리고 작품의 명도에 따라 구분한 ‘낮 (Day)’과 ‘밤 (Night)’으로 이루어져 있다. ‘전시’ 섹션에서는 전시가 연대순으로 정렬되어 선택된 전시의 설치 사진 및 전시에 출품된 작품 리스트를 확인할 수 있고, ‘작품’ 또는 ‘낮’과 ‘밤’에서는 매체에 따라 드로잉, 회화, 조각, 사진, 비디오, 영상, 시로 분류된 그의 모든 작품들을 심층적으로 살펴 볼 수 있다.  

Kukje Gallery is pleased to announce the launch of Ugo Rondinone’s new website, which presents an easily comprehendible, archival documentation of images. Rondinone’s website is categorized into ‘Exhibition’ and ‘Work,’ the latter of which is further subdivided into ‘Day’ and ‘Night.’ ‘Day’ and ‘Night’ allude to the chromatic range incorporated into Rondinone’s work. Each page extensively presents works of various genres including drawing, painting, sculpture, photography, video, and non-visual arts such as plays and poems. The ‘Exhibition’ page shows a chronological record of Rondinone’s exhibitions to date, providing installation view images and lists of exhibited works. 
 
 
10 우고 론디노네, 런던 Frieze Sculpture 참여
July 05, 2017 ~ October 08, 2017

Ugo Rondinone, summer moon (2011), Frieze Sculpture 2017. Photo by Stephen White. Courtesy of Stephen White/Frieze

참여작가: 우고 론디노네 
전시제목: Frieze Sculpture 2017
전시기간: 2017년 7월 5일 – 2017년 10월 8일 
전시장소: The Regent’s Park
웹사이트: https://frieze.com/article/frieze-sculpture-2017-0
 
국제갤러리의 우고 론디노네는 2017년 7월 5일부터 10월 8일까지 영국 런던에 위치한 리전트 파크(The Regent’s Park)에서 열리는 Frieze Sculpture전시에 참여한다. 유수의 국제적인 작가들이 참여하는 본 전시에는 20세기를 대표하는 작가들과 동시대 작가들의 신작과 주요 작품을 함께 선보인다. 이번 전시는 요크셔 조각공원(Yorkshire Sculpture Park)의 디렉터 Clare Lilley의 기획 아래 우고 론디노네의 알루미늄 나무 조각 <summer moon>(2011)을 출품작으로 선정되었다. 공원 속 수많은 식물들에 둘러싸여 설치되는 론디노네의 조각은 주변환경을 반영하는 동시에, 작품 자체가 지니고 있는 고유의 인공적인 영속성을 통해 주변 환경의 소멸성을 강조한다. 본 전시는 인간의 상태와 환경에 대한 사회적 역할과 성찰과 함께 현대 조각의 소재와 기술적 기법을 탐구한다. 

Ugo Rondinone participates in Frieze Sculpture 2017 at The Regent’s Park in London from July 5 to October 8, 2017. This annual event features leading international artists, this year bringing together 25 new and significant works by leading 20th century and contemporary artists from around the world. Curated by Clare Lilley, the Director of Programme at Yorkshire Sculpture Park, the show includes Ugo Rondinone’s summer moon (2011), a large aluminum cast of an olive tree in white patina. Surrounded by the park’s flora, the sculpture reflects its environment while at the same time emphasizing the perishability of its surroundings through its own artificial permanence. The exhibition will explore the materiality and technical mastery involved in the production of contemporary sculpture, together with its social role and reflection on the human condition and surrounding environments. 


[Source from the Frieze Sculpture website]
 
 
11 우고 론디노네, 미국 Berkeley Art Museum & Pacific Film Archive에서 개인전 개최
June 28, 2017 ~ August 27, 2017

Ugo Rondinone, vocabulary of solitude, 2014–16; milled foam, epoxy resin, and fabric, forty-five parts; dimensions variable, courtesy of Frahm & Frahm.

참여작가: Ugo Rondinone
전시제목: the world just makes me laugh
전시기간: 2017년 6월 28일 – 2017년 8월 27일
전시기관: Berkeley Art Museum & Pacific Film Archive, Berkeley, CA
웹사이트: http://www.bampfa.berkeley.edu/program/ugo-rondinone-world-just-makes-me-laugh 

국제갤러리의 우고 론디노네는 2017년 6월 28일부터 8월 20일까지 미국 캘리포니아 버클리에 위치한 Berkeley Art Museum & Pacific Film Archive에서 개인전 <the world just makes me laugh>를 개최한다. 본 전시는 대중문화뿐만 아니라 낭만주의와 초현실주의와 같은 역사적인 예술 사조에서 영감을 받은 이미지와 주제를 담아낸다. 무지개, 광대 및 광대의 신발과 같이 시각적으로 가벼운 느낌을 주는 모티프에 눈을 뗄 수 없는, 심리적으로 강렬한 느낌을 주는 설치가 만나 우울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이번 전시의 대표작품으로는 45개의 실물 크기의 삐에로 조각들로 구성된 <vocabulary of solitude>가 설치된다. 이 외에 60점의 ‘1998 diary’ 드로잉 시리즈 작품, 4 쌍의 삐에로 신발, 8점의 'sun’ 시리즈 대형 패인팅, 왁스를 조각해 만든 대형 백열전구, 그리고 버클리를 포함한 전세계 어린이들이 직접 그린 수천 점의 무지개 그림도 함께 전시 될 예정이다. 

Ugo Rondinone will be featured in a solo exhibition titled the world just makes me laugh at the Berkeley Art Museum & Pacific Film Archive (hereafter BAMPFA) from June 28 to August 27, 2017. The exhibition will incorporate imagery and themes from popular culture as well as drawing inspiration from historical art movements such as Romanticism and Surrealism. Seemingly lighthearted motifs including rainbows, clowns, and clown shoes take on a melancholy tone in this riveting and psychologically intense installation. Forty-five life-size, highly realistic clown sculptures from Rondinone’s installation vocabulary of solitude, form the centerpiece of this exhibition. Along with this installation, the exhibition will feature several related works, including Rondinone’s drawing series 1998 diary, which consists of sixty works; four pairs of clown shoes; eight large-scale paintings from the artist’s sun series; an oversized lightbulb sculpted from wax; and thousands of drawings of rainbows made by children from all over the world, including Berkeley. 


[Source from the Berkeley Art Museum & Pacific Film Archive website]
 
 
12 우고 론디노네, 미국 Swiss Institute Contemporary Art에서 개인전 개최
June 22, 2017 ~ August 20, 2017

John Giorno (left) and Ugo Rondinone. Photo by Alex Cretey-Systermans.

참여작가: Ugo Rondinone
전시제목: Ugo Rondinone: I ♡ John Giorno
전시기간: 2017년 6월 22일 – 2017년 8월 20일
전시기관: Swiss Institute Contemporary Art New York
웹사이트: http://www.ilovejohngiorno.nyc/index.html

국제갤러리의 우고 론디노네는 2017년 6월 28일부터 8월 20일까지 <Ugo Rondinone: I ♡ John Giorno>전을 Swiss Institute Contemporary Art New York을 비롯한 뉴욕 내 13곳의 기관에서 개최한다. 전시이자 동시에 론디노네의 작품이기도 한 이번 전시는, 시인이자 예술가, 사회 운동가로 활동하는 그의 뮤즈 존 지오노의 비범한 삶과 작품들을 조명한다. 지오노의 회화, 영상, 사운드 설치, 드로잉, 아카이브 프레젠테이션 및 비디오 설치를 포함한 다양한 작업들과, 지오노로부터 영감을 받아 제작한 다른 작가들의 작품들이 함께 전시된다. 론디노네는 존 지오노의 폭넓은 예술활동을 구성하고 있는 물질, 경험, 그리고 관계를 심도 깊은 작업들을 모아 전 방위적인 초상화를 그려냈다. 대표 전시작품으로는 지오노가 5시간 동안 숙면을 취하고 있는 모습을 담아낸 앤디 워홀의 필름작업 <Sleep>(1963) 과 ‘THANX 4 NOTHING’ 이란 제목의 시를 읽고 있는 조르노의 모습을 기록한 비디오 작업 <THANX 4 NOTHING>(2011) 등이 있다. 이번 전시는 국제갤러리를 비롯한 다수의 갤러리 및 기관의 후원으로 개최되었다. 

Ugo Rondinone presents an exhibition titled Ugo Rondinone: I ♡ John Giorno at the Swiss Institute Contemporary Art New York and twelve other venues across New York from June 22 to August 20, 2017. The exhibition, which is also a work of art by Rondinone, presents the extraordinary life and work of the poet, artist, activist and muse, John Giorno. The exhibition features paintings, films, sound installations, drawings, archival presentations and a video environment that are works both by Giorno himself, as well as work that he has inspired. Through these works Rondinone presents a prismatic portrait assembled from thoughtful arrangements of the materials, experiences and relationships that have defined Giorno’s astonishingly wide-ranging artistic career. Among the works on view will be Andy Warhol’s seminal 1963 film Sleep, in which Giorno is shown sleeping for more than five hours, and Rondinone’s 2011 video work THANX 4 NOTHING, which features Giorno reading his poem of the same title. This exhibition has received the support of Kukje Gallery and various other galleries and institutions.


[Source from the I ♡ John Giorno website]
 
 
13 우고 론디노네, 폴 매카시, 베니스 비엔날레 기간 중 Glasstress 2017 참가
May 11, 2017 ~ November 26, 2017

Ugo Rondinone, an ocean away / detail, 2017, glass, 12 elements, 15.5 x 16.5 x 5 cm each / variable dimensions (installation), Courtesy the artist and Berengo Studio, Photo credit: Francesco Allegretto 

전시작가: Ugo Rondinone, Paul McCarthy
전시제목: 제 5회 GLASSTRESS 2017
전시기간: 2017년 5월 11일 – 11월 26일
전시기관: 이탈리아 베니스 팔라초 프란체티 (Palazzo Franchetti), 무라노 베렌고 전시공간 (Berengo Exhibition Space)
웹사이트: www.glasstress.org
 
우고 론디노네와 폴 매카시는 2017년 5월 11일부터 11월 26일까지 베니스의 팔라초 프란체티 (Palazzo Franchetti)와 무라노에 위치한 베렝고 전시공간 (Berengo Exhibition Space)에서 개최되는 Glasstress 2017에 참가한다. 2009년 제53회 베니스비엔날레의 병행전시로 시작한 Glasstress 전시는 이후 4회 연속으로 베니스비엔날레의 공식 병행전시로 개최되어왔으며, 현대미술 작가들이 무라노의 베렌고 스튜디오 유리공예 장인들과 협업하여 전통적인 유리공예기술을 기반으로 제작한 다양한 작품들을 선보인다. 전세계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40명의 작가들이 참가하는 제 5회 Glasstress 2017에는 아이웨이웨이, 랜덤 인터내셔널, 우고 론디노네, 폴 매카시 등 기존에 유리를 매체로 다루지 않았던 작가들이 처음으로 참가하면서 유리공예의 전통과 고정관념을 탈피한 독특한 작업들을 소개할 예정이다. 우고 론디노네는 신작 <an ocean away>(2017)를, 폴 매카시는 <Butt Plug (Prototypes)>(2017)를 선보인다.

Ugo Rondinone and Paul McCarthy are featured in Glasstress 2017 at the Palazzo Franchetti in Venice and Berengo Exhibition Space in Murano, Italy, from May 11 to November 26, 2017. Since its debut as a collateral event of the 53rd Venice Biennale in 2009, Glasstress has revived the traditional craft of Murano glassblowing by forging new alliances with internationally renowned artists and designers, and is an unparalleled platform showcasing groundbreaking new works in glass. The 5th iteration of Glasstress presents an impressive line-up of forty internationally recognized artists and collectives including Ai Weiwei, Random International, Ugo Rondinone, and Paul McCarthy. With little or no prior experience working with glass, these artists will introduce remarkable new works that defy the stereotypes associated with the medium. Ugo Rondinone and Paul McCarthy will introduce new works titled an ocean away (2017) and Butt Plug (Prototypes) (2017), respectively.


[Source from the Fondazione Berengo Press Release]
 
 
14 우고 론디노네, 미국 신시내티 Contemporary Arts Center에서 개인전 개최
May 06, 2017 ~ August 20, 2017

Vocabulary of Solitude, 2017

전시작가: 우고 론디노네
전시제목: let’s start this day again
전시기간: 2017년 5월 6일 ㅡ 2017년 8월 20일
전시기관: Contemporary Arts Center, Cincinnati
웹사이트: http://www.contemporaryartscenter.org/exhibitions/2017/05/ugo-rondinone
 
국제갤러리의 우고 론디노네는 2017년 8월 20일까지 미국 오하이오 신시내티에 위치한 Contemporary Arts Center에서 개인전 <let’s start this day again>을 개최 한다. 본 전시에서 작가는 컬러 스펙트럼 시리즈를 새롭게 재해석하여 선보이며, 미술관 공간과 어우러져 전시를 관람하는 관람객들에게 독특하고 종합적인 경험을 제공한다. 론디노네의 대표작들인 네온 무지개, 창유리 위에 그려진 컬러 젤 작업, 떠 다니는 만다라, 경계를 흐릿하게 처리한 타겟 페인팅, 색으로 칠해진 창문들, 그리고 실물 크기의 삐에로 조각들이 설치되어 다채로운 색감으로 하여금 다양한 감각기관을 자극하게 한다. 또한, 작가는 미술관들이 고수하는 하얀색 벽을 형광색으로 대체함으로서 기존의 미술관에 대한 관념에 도전한다.

Ugo Rondinone is featured in a solo exhibition titled let’s start this day again at the Cincinnati Contemporary Arts Center (hereafter CAC) from May 6 to August 20, 2017. This exhibition features a new iteration of the artist’s color spectrum series, congregating his art, the gallery’s architecture and every visitor as collaborators in an all-encompassing experience. The exhibition will include a neon rainbow, colored gels on the windows, floating mandalas, blurred target paintings, painted windows, gradient color walls and a surreal cast of life-size, clown sculptures, collectively serving as one extensive collage. let’s start this day again provides the viewer an opportunity to re-experience the CAC in a new charade of florescent colors as opposed to its original neutral concrete walls, challenging the way visitors see and understand the CAC.
 
[Source from the Contemporary Arts Center website]

 

 

 
 
15 Ugo Rondinone, 뉴욕 구겐하임미술관에서 개최되는 7 <Robert Rosenblum Lecture> 참여
April 25, 2017 ~ April 25, 2017

Ugo Rondinone Portrait, Photo: Keith Park, Image provided by Kukje Gallery

참여작가: Ugo Rondinone
토크제목: Seventh Annual Robert Rosenblum Lecture: John Giorno and Ugo Rondinone
토크일정: 2017년 4월 25일 화요일 오후 6시반
개최기관: Solomon R. Guggenheim Museum, New York
웹사이트: https://www.guggenheim.org/event/seventh-annual-robert-rosenblum-lecture
 
국제갤러리의 우고 론디노네는 2017년 4월 25일에 뉴욕 구겐하임미술관에서 (이후 구겐하임) 개최되는 제7회 <Robert Rosenblum Lecture: John Giorno and Ugo Rondinone>에 참여한다. 매년 개최되는 <Robert Rosenblum Lecture>는 구겐하임의 20세기 미술 담당큐레이터 로버트 로젠블럼 (Robert Rosenblum, 1927 – 2006)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개설된 강좌로, 올해는 뉴욕 현대미술관 (Museum of Modern Art)의 회화 및 조각 담당큐레이터 로라 홉트만 (Laura Hoptman)이 사회를 맡는다. 이번 토크에서는 론디노네와 미국의 아방가르드 시인이자 퍼포먼스 작가인 존 지오노 (John Giorno)의 작품 세계에 대해 토론하고, 그 간의 창작을 되돌아보는 기회를 가질 예정이다. 지오노와 론디노네는 1997년에 처음 만나 동반자 관계로 발전하여 줄 곧 서로의 창작활동에 영감을 주고 받아왔다. 이들이 함께 진행했던 대표적인 협력활동으로는 지난2015년 론디노네가 기획을 맡아 파리의 팔레드 도쿄에서 개최되었던 <I Love John Giorno> 가 있다. 지오노의 시를 비롯해 그 외 다양한 예술활동들을 함께 선보임과 동시, 전시 자체가 하나의 예술작품 이라는 새로운 개념을 제시했다.

Ugo Rondinone will participate in the Seventh Annual Robert Rosenblum Lecture: John Giorno and Ugo Rondinone at the Solomon R. Guggenheim Museum (hereafter the Guggenheim) on April 25, 2017. The Annual Robert Rosenblum Lecture honors the career of Robert Rosenblum (1927 – 2006), a former Curator of Twentieth-Century Art at the Guggenheim. Rondinone and the American avant-garde poet and performance artist, John Giorno will discuss and reflect on their respective creative practices in a conversation moderated by the Curator of Department of Painting and Sculpture at the Museum of Modern Art, Laura Hoptman. Giorno and Rondinone met at a reading in 1997 and have since become life partners and inspire each other’s practice. The collaborative spirit of their relationship was showcased in the 2015 exhibition I Love John Giorno at Palais de Tokyo, Paris, for which Rondinone conceived the first ever retrospective of Giorno’s poetry and multifaceted art as a work in its own right. 


[Source from the Solomon R. Guggenheim Museum website]
 
 
16 양혜규, 우고 론디노네, 독일 Museum of Contemporary Art Leipzig 그룹전 참여
March 18, 2017 ~ August 20, 2017

Haegue Yang, Soziale Bedingungen des Sitztisches, 2001, The Present Order installation view, photo: Wenzel Stahlin
Courtesy of Galerie fur Zeitgenossiche Kunst Leipzig


참여작가: 양혜규, 우고 론디노네
전시제목: ,  
전시기간: 2017년 3월 18일 – 2017년 8월 20일
2017년 3월 18일 - 2018년 1월 14일 
전시기관: Galerie fur Zeitgenoessische Kunst Leipzig, Germany
웹사이트: http://gfzk.de/en/aktivitaeten/ausstellungen/aktuell/


국제갤러리의 양혜규와 우고 론디노네는 독일 라이프치히에 위치한 현대미술갤러리 (Galerie fur Zeitgenoessische Kunst)에서 개최되는 두 전시 와 에 참여한다. 2017년 8월 20일까지 열리는 전에는 미술관의 컬렉션을 선보이면서 작품에 대한 다양한 해석을 유도하는 동시에 미술관의 컬렉션 목록을 정리할 수 있는 다양한 방식들을 제시한다. 이 전시는 2018년 1월 14일까지 개최되는 작가 Karin Sander의 전시프로젝트 로 이어진다. 본 기관에서 소장하고 있는 작품들의 작가들을 초청하여 관객이 ‘들을’ 수 있도록 작품들을 재탄생시킨 이 프로젝트는 전시에 참여하는 약 150명의 작가 이름이 빈 전시공간의 흰 벽에 숫자와 함께 표기되어, 방문자가 오디오 가이드를 사용하여 작품을 선택하여 들을 수 있게 하였다. 관객의 머릿속에서 다양한 방식으로 상상되는 이 작품들은 작품의 부재에도 불구하고 거대한 존재감을 드러낸다. 

Haegue Yang and Ugo Rondinone are participating in two exhibitions held at the Galerie fur Zeitgenoessiche Kunst Leipzig in Germany, The Present Order – Part Two and Karin Sander: ZEIGEN. An audio tour through the collection of the GfZK Leipzig. The Present Order, which is a showcase of the museum’s collection and will be held until August 20, issues an invitation to confront the various interpretations that are condensed into a work of art and presents numerous possibilities of ordering museum inventories. The exhibition also expands on the theme of forms of presentation in museums which leads to ZEIGEN. An audio tour, an exhibition project by the artist Karin Sander that will remain open until January 14, 2018. For this project, she invited artists whose works are featured in the collection of the institution, with the aim of translating their own work into something audible for the museum’s visitors. The names of the approximately 150 participating artists are installed on the white walls of the otherwise “empty” exhibition space, along with a number, allowing visitors to select individual contributions using an audio guide. The works, imagined in various ways, arise inside the heads of the visitors, gaining an enormous presence in spite of their physical absence. 


[Source from the Museum of Contemporary Art Leipzig website]

 
 
 
17 우고 론디노네, 2016 제 43회 FIAC 아트페어 야외프로그램에 참가
October 20, 2016 ~ October 23, 2016

Installation view at Place Vendôme

전시제목: 제 43회 FIAC 아트페어 Every time the sun comes up
프리뷰: 2016년 10월 19일 
전시기간: 2016년 10월 20일 ㅡ 2016년 10월 23일 
전시기관: 프랑스 파리 방돔 광장 (Place Vendôme)

우고 론디노네는 10월 20일부터 23일까지 프랑스 파리에서 개최되는 FIAC 아트페어의 야외프로그램에 참가한다. FIAC은 2012년부터 페어 기간 동안 방돔 광장 (Place Vendôme)에 매 년 한 명의 작가를 선정하여 장소특정적인 외부설치작품을 선보이는 프로그램을 시작하였다. 우고 론디노네는 방돔 광장 프로젝트 작업을 통해 작년 국제갤러리 개인전 feelings에서 summer moon 작업으로 소개한 바 있는 수천 년 이상의 오래된 올리브 나무를 뜬 알루미늄 조각 작품 5점과 창석 조각 연작 5점을 소개한다. 

Ugo Rondinone will participate in the outdoor installation program of FIAC, which will take place from October 20 to 23 in Paris, France. In 2012, FIAC initiated a program for which one select artist exhibits a site-specific outdoor installation piece during the fair at Place Vendôme. Ugo Rondinone will hold a Place Vendôme project exhibition titled, Every time the sun comes up, which will showcase five works of his series summer moon. The series, which consists of aluminum sculptures cast from an olive tree that was thousands of years old, was introduced at his Kukje Gallery solo exhibition, feelings, last year. 
 
 
 
18 홍승혜, 우고 론디노네, 제 9회 서울 미디어시티 비엔날레 참가
September 01, 2016 ~ November 20, 2016


전시작가: Hong Seung-Hye, Ugo Rondinone                                                           
전시제목: 제9회 서울 미디어시티 비엔날레: 네리리 키르르 하라라 (NERIRI KIRURU HARARA)
전시기간: 2016.09.01 – 2016.11.20
전시기관: 서울시립미술관
웹사이트: http://sema.seoul.go.kr/

홍승혜와 우고 론디노네는 9월 1일부터 11월 20일까지 개최되는 제 9회 서울 미디어시티 비엔날레에 참가한다. 전시 제목인 《네리리 키르르 하라라 (NERIRI KIRURU HARARA)》는 상상 속 화성인의 말을 나타내며, 백지숙 전시감독의 기획으로 50명의 작가들과 아직 오지 않은 미래와 남아있는 과거, 현재의 언어를 표현하고자 한다. 전례없는 규모로 북서울미술관, 난지미술창작스튜디오 등 서울 시내 곳곳에 위치한 서울시립미술관 전관을 활용하는 이번 서울 미디어시티 비엔날레에서 홍승혜는 지난 윌링앤딜링 개인전에서 선보인 사운드 애니메이션을 발전시킨 작품을 선보이며, 우고 론디노네는 뉴뮤지엄에서 소개한 네온 작업의 연장선에 위치한 작업을 출품한다.

Hong Seung-Hye and Ugo Rondinone will participate in the ninth edition of SeMA Biennale Mediacity Seoul, titled NERIRI KIRURU HARARA, from September 1 to November 20, 2016. The title, NERIRI KIRURU HARARA, is derived from a poem that verbalizes the imaginary language of Martians. Beck Jee-sook, artistic director of the SeMA Biennale Mediacity 2016, has chosen 50 artists to explore the uncharted languages of the future, while reflecting on the lost past and present. Exhibitions will be held in all branches of the Seoul Museum of Art including Buk-seoul Museum of Art and SeMA Nanji Residency (SNR). Hong Seung-Hye will present a sound animation originally developed for her solo exhibition at space WILLING N DEALING. Ugo Rondinone will show a version of his celebrated installation installed at the New Museum.

 
 
 
19 우고 론디노네, 팔레 드 도쿄에서 개인전< UGO RONDINONE : I ♥ JOHN GIORNO > 참여
October 21, 2015 ~ January 10, 2016

Ugo Rondinone, THANX 4 NOTHING, Installation video (black and white),14 min. 2015 
Courtesy of the artist. Copyright Ugo Rondinone Image provided by Palais de Tokyo


전시작가: Ugo Rondinone (Swiss, 1964)
전시제목: UGO RONDINONE : I ♥ JOHN GIORNO
전시기간: 2015.10.21 – 2016.01.10
전시장소: 팔레 드 도쿄 (Palais de Tokyo), Paris, France
웹사이트: http://www.palaisdetokyo.com/en/exhibition/ugo-rondinone

우고 론디노네는 10월 21일을 시작으로 내년 1월 10일까지 프랑스 파리의 팔레 드 도쿄에서 개인전 <UGO RONDINONE : I ♥ JOHN GIORNO>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앤디 워홀과 함께 미국의 팝아트를 주도한 미국 시인 존 지오르노의 삶과 작품을 처음으로 회고한다. 우고 론디노네는 총 8 챕터로 전시를 구성, 다양한 관점에 따른 지오르노의 삶과 철학을 시, 미술, 음악, 퍼포먼스를 통해 선보인다. 뿐만 아니라 이번 전시는 지오르노의 작품세계에 영향을 준 여러 세대와 문화에 걸친 작가들의 작품을 살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론디노네는 특히 이 전시를 통해 예술이 지닌 시적이고 문학적인 관계를 탐구하며 나아가 총체적인 예술이 지닌 정신적인 심미성에 대해 선보일 예정이다. 

Ugo Rondinone’s solo exhibition UGO RONDINONE : I ♥ JOHN GIORNO at Palais de Tokyo in Paris takes place beginning on October 21st to January 10th, 2016. It is the first retrospective of the life and work of American poet John Giorno (born 1936, lives and works in New York) who led American Pop Art movement with Andy Warhol. Ugo Rondinone structured the exhibition in eight chapters, each representing a layer of Giorno’s multifaceted work. Combining poetry, visual arts, music, and performance, the exhibition reveals the significant influence of Giorno’s life and work on several generations of artists who have portrayed him. For this exhibition Rondinone has reinvented the retrospective format as portraiture and recaptures a form of spirituality through the connections between art and poetry.

<Source from Palais de Tokyo website>
 
 
20 우고 론디노네, 비엔나 Secession에서 “Artists and Poets”전 기획
February 12, 2015 ~ April 12, 2015


큐레이터: Ugo Rondinone (Swiss, b.1964)
전시명: Artists and Poets
전시기간: 2015.02.12 – 2015.04.12
전시장소: Secession, Vienna, Austria
웹사이트: http://www.secession.at/art/2015_01_artists-and-poets_e.html
전시작가: Justin Matherly, Bob Law, Michaela Eichwald, Giorgio Griffa, Fritz Panzer, and John Giorno 외 9명
 
스위스 출신의 설치 작가 우고 론디노네가 기획자로 참여한 <Artists and Poets, 작가들과 시인들>전이 2월 12일부터 4월 12일까지 열렸다. 그가 2007년 파리 팔레드 도쿄, 2011년 뉴욕 글래드스톤 갤러리에 이어 세 번째로 기획한 이번 전시에서 론디노네는 시각예술과 서정시의 연관성에 대해 다루었다. 단적인 예로 70년대 영국 미니멀리즘 작가인 밥 로우 (Bob Law)의 작품과 젊은 미국 작가인 저스틴 마덜리(Justin Matherly)의 실험적인 콘크리트 조각과 함께 설치하여 감성적이고 이미지적인 직관에 따른 국경과 시간을 초월한 15명의 작가들의 다양한 작품들을 혼성했다. 그는 공간 내 실험적이고 도전적인 설치를 주도, 작품 간의 조우를 유도하고 그 흥미로운 만남에 따른 현상이 드러나도록 했다. 론디노네는 개인의 느낌과 본능에 따른 시각적 이미지들의 교류를 촉발하고자 했으며, 동시에 시를 비롯한 여타 텍스트들의 설치로서 공간 내에서 발생하는 현상의 다채로운 의미들을 해석할 수 있도록 독려했다. 뿐만 아니라 우고 론디노네는 2016년 9월 국제갤러리 3관에서 개인전을 앞두고 있다.
 
Renowned mixed-media artist in the international contemporary art scene, Ugo Rondinone, participated in Artist and Poets in Secession, Viena, Austria as a curator from this February through April. This was the third exhibition that he curated along with the ones at Palais de Tokyo, Paris, 200 and the GladstoneGallery, New York, 2011. Rondinone emphasized the relationship between visual art and lyric poetry by juxtaposing artworks to poetry in order to encourage the dialogue between image and text. Ugo Rondinone will have his first solo exhibition in Seoul at Kukje Gallery this fall. 
 
 
21 Ugo Rondinone Presents New Public Artwork at Tate Liverpool, UK
~

Ugo Rondinone, Miami Mountain, 2016. Courtesy of The Bass, Miami and Sadie Coles HQ, London. Photo: Zachary Balber

Artist: Ugo Rondinone (우고 론디노네)
Exhibition Title: Ugo Rondinone: Liverpool Mountain
Exhibition Dates: Fall, 2018 (tbc) (2018년 가을 공개(예정)) 
Exhibition Venue: Mermaid Courtyard, Tate Liverpool (머메이드 코트야드, 테이트 리버풀)
Website: www.tate.org.uk/whats-on/tate-liverpool/exhibition/ugo-rondinone-liverpool-mountain         

Miami Mountain will be Swiss-artist Ugo Rondinone’s first public artwork in the UK and the first of its kind in Europe and it is set to be revealed this coming fall in Liverpool. Inspired by naturally occurring Hoodoos (spires or pyramids of rock) and the art of meditative rock balancing, this 10-metre high sculpture will stand within Mermaid Courtyard, outside Tate Liverpool on the Albert Dock. It will consist of coloured rocks, stacked vertically which seem to defy gravity.

This outdoor sculpture marks the 10th anniversary of Liverpool European Capital of Culture, the 20th anniversary of Liverpool Biennial and the 30th anniversary of Tate Liverpool.



우고 론디노네, 테이트 리버풀에서 새로운 공공미술 조각 설치

<Miami Mountain>은 스위스 출신 작가 우고 론디노네가 유럽에서 선보이는 첫 공공미술 작품으로, 오는 가을 영국 리버풀에서 공개된다. 높이가 10미터에 이르는 이 조각상은 자연 현상으로 발생하는 후두스(Hoodoos, 바위기둥)와 암석의 균형을 잡는 명상적인 예술성에 영감을 받아 앨버트 독(Albert Dock) 테이트 리버풀의 외곽에 위치한 머메이트 코트야드(Mermaid Courtyard)에서 선보인다. 중력을 거스르는 방식으로 색칠되어 있는 여러 암석들이 수직으로 쌓여 있는 형상이다. 

또한 야외 설치 작품인 <Miami Mountain>은 리버풀 유럽문화수도(Liverpool European Capital of Culture) 10주년, 리버풀 비엔날레 20주년, 테이트 리버풀 30주년을 기념하는 상징성을 가진다. 

[Source from Tate Web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