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Kukje Gallery
Home
Contact
EXHIBITIONS ARTISTS PUBLICATIONS GALLERY NEWS
Ghada Amer Référence à Elle
The Song of Slant Rhymes
May 2016
April 2016
March 2016
February 2016
January 2016
December 2015
November 2015
October 2015
September 2015
August 2015
July 2015
June 2015
May 2015
April 2015
March 2015
February 2015
January 2015
December 2014
November 2014
October 2014
September 2014
August 2014
July 2014
June 2014
May 2014
April 2014
March 2014
February 2014
January 2014
December 2013
November 2013
October 2013
September 2013
August 2013
July 2013
June 2013
May 2013
April 2013
March 2013
January 2013
December 2012
November 2012
October 2012
September 2012
August 2012
July 2012
June 2012
May 2012
April 2012
March 2012
February 2012
January 2012
December 2011
November 2011
October 2011
September 2011
August 2011
July 2011
June 2011
May 2011
April 2011
March 2011
February 2011
January 2011
December 2010
November 2010
October 2010
September 2010
August 2010
July 2010
June 2010
1 최재은, 제 15회 베니스 비엔날레 건축전 아르세날레 참가

DMZ Project <夢의 庭園 / Dreaming of Earth> 설치전경  
사진: 김태동, 이미지 제공: 국제갤러리


전시작가: Jae-Eun Choi (Korean, 1953)    
전시제목: 제15회 베니스 비엔날레 건축전
전시기간: 2016.05.28 – 2016.11.27
전시기관: 이탈리아 베니스 아르세날레
웹사이트: http://www.labiennale.org/en/Home.html

국제갤러리 최재은은 5월 28일부터 11월 27일까지 <REPORTING FROM THE FRONT> 이라는 주제로 사회문제에 참여하는 건축의 도전에 초점을 맞추어 개최되는 제15회 베니스 비엔날레 건축전 본전시 아르세날레에 참여한다. 작가는 향후 DMZ에 설치를 제안하는 <夢의 庭園 / Dreaming of Earth> 공중정원 프로젝트를 실물크기의 1/200로 축소하여 구현한 설치작품을 선보이며, 본 프로젝트를 소개하는 긴 컨셉 기획서와 지도가 전시장 벽면에 설치되어 프로젝트에 관한 심도 있는 이해를 도울 예정이다. 실제 유기된 DMZ 철책선의 일부를 설치작품으로 선보이면서 분단이라는 현실과 DMZ라는 공간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고자 한다. 추가로 소리, 빛 등이 주요한 작품의 매개체로 작용하는 총 2-채널 비디오 작업인 <불과 시간 (Fire and Time)>이 본 전시에서 새롭게 소개된다. 이는 20세기 초 발발한 러ㆍ일 전쟁에서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DMZ생성 과정에 관한 기록사진들과 생태계 초자연의 풍경 및 아카이브 사진들을 병치하여 보여주는 영상작품으로, 현 남북한이 대치하고 있는 국제 관계와 자연에 대해 다각적인 면모를 고찰한다. 약 20분 30초 분량의 본 작품은 DMZ에 관한 풍부한 정보들을 제공하며 역사적인 맥락에 기반을 둔 심도 깊은 탐구를 촉진하고, 세계인들에게 DMZ의 현실을 공유하고 참여하는 계기를 마련할 것이다. 

Choi Jae Eun participates in the 15th International Architecture Exhibition of la Biennale di Venezia, under the theme of REPORTING FROM THE FRONT, focusing on the architectural challenges on social issues from May 28th to November 27th, 2016. The artist presents 夢의 庭園 / Dreaming of Earth, floating garden project proposed for installation in the Demilitarized Zone (DMZ) in 1/200 scale, along with the extensive concept proposal and map mounted on the wall to give in-depth understanding of the project. Displaying abandoned actual cease-fire lines from the DMZ as a part of the installation, Choi attempts to bring awareness to the reality of a divided country and the region of the DMZ. In addition to the installation, the artist will present Fire and Time, a two-channel video work that uses sound and light as the main mediums. The video juxtaposes photographs documenting the DMZ’s formation from the Russo-Japanese War with scenes of primeval nature and archived photographs, considering the diverse facets between international relations of the current confrontation between North and South Korea and the ecosystems. The work, approximately 20 minutes and 30 seconds in length, will be an opportunity to share the reality of the DMZ to the world providing abundant information about the DMZ, and promote in-depth investigation based on historical context. 
 
 
2 정연두, 제 15회 베니스 비엔날레 건축전 한국관 전시 참여

Six Points, 2010, Single Channel HD Video, Duration 28:44 min
Courtesy of the artist and Kukje Gallery, Image provided by Kukje Gallery


전시작가: Yeondoo Jung
전시제목: 용적률 게임 : 창의성을 촉발하는 제약
전시기간: 2016.05.28 – 2016.11.27
전시기관: 이탈리아 베니스 지아르디니, 한국관
웹사이트: http://www.korean-pavilion.or.kr/

국제갤러리 정연두는 2016년 5월 28일부터 11월 27일까지 개최되는 제15회 베니스 비엔날레 건축전의 한국관에 참여한다. 올해 베니스 비엔날레 건축전에서 한국관은 <용적률 게임 : 창의성을 촉발하는 제약 / The FAR (Floor Area Ratio) Game: Constraints Sparking Creativity>을 주제로 우리 도시 속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한 건축계의 도전과 결과들을 보여줄 예정이다. 정연두는 <Six Points>의 구성을 차용한 영상작품 <Building Recollections>을 선보인다. 수천 장의 사진들을 이어 붙이고, 해당 지역 거주민들이 개인의 ‘집’과 얽힌 에피소드들을 회상하는 내레이션과 함께 영상으로 구축한 이 작품을 통해 작가는 ‘용적률 게임’에 포함된 재개발 지역에서 살고 있는 사람들에 주목한 소소한 삶의 이야기들을 들려줄 예정이다.

Yeondoo Jung will participate in the Korean Pavilion at the 15th International Architecture Exhibition held in Venice, Italy, from May 28th to November 27th, 2016. This year, the Korean Pavilion is planning to display the architectural challenges and consequences to improve the quality of city life under a theme of The FAR (Floor Area Ratio) Game: Constraints Sparking Creativity. Building Recollections is a video work that derived the composition of Six Points by adjoining thousands of individual photographs and combining the images with narration of the local residents recalling episode about their private “home”, the artist constructs a video work. Through this work, Jung pays attention to the people living in redevelopment areas included in the “FAR game”, sharing the everyday stories of life.

[Source from Venice Biennale Korean Pavilion website]
 
 
3 함경아, 박찬경, 사사, 북서울미술관 그룹전 <사회 속 미술 – 행복의 나라> 참여


전시작가: Kyungah Ham, Park Chan-Kyong, Sasa[44]    
전시제목: 사회 속 미술 – 행복의 나라
전시기간: 2016.05.10 - 2016.07.06
전시기관: 북서울미술관
웹사이트: http://sema.seoul.go.kr/korean/exhibition/exhibitionView.jsp?seq=481

국제갤러리의 함경아, 박찬경, Sasa[44]는 북서울미술관에서 5월 10일부터 7월 6일까지 개최되는 그룹전 <사회 속 미술 – 행복의 나라>에 참여한다. 이 전시는 정치와 사회의 변혁기에 미술을 소통과 저항의 매체로 사용한 동시대 작가들에 주목하여, 사회 속 미술의 의미를 살펴보고자 기획되었다. 1부 <역사는 반복된다>, 2부 <이면의 도시>, 그리고 3부 <행복의 나라>로 나뉘어 구성되며 함경아는 1 전시실 중앙에 ‘오데사의 계단(2007)’ 설치작품을 선보인다. 

Kyungah Ham, Park Chan-kyong, and Sasa [44] participate in the group exhibition Art in Society - Land of Happiness at the Buk Seoul Museum of Art in Seoul, South Korea, from May 10 to July 6, 2016. This exhibition takes a closer look into the meaning of art in society by highlighting artists who utilized art as a medium for communication and resistance during the socio-political revolution in South Korea in the 1980’s. The exhibition is organized into three parts, and Kyungah Ham’s installation work The Odessa Stairs (2007) is displayed at the center of Hall 1. 

[Source from The Buk Seoul Museum of Art website]
 
 
4 김수자, 미국 노 롱거 엠프티에서 그룹전 참여
 

Deductive Object, 2002
Antique Macy’s Department Directory Board from the 1950s
41 x 26 x 2 inches, Courtesy of Kimsooja Studio

김수자는 미국 뉴욕에 위치한 비영리 예술기관 노 롱거 엠프티(No Longer Empty)에서 5월 21일부터 7월 17일까지 개최되는 그룹전 <Jameco Exchange>에 참여한다. 가정집이나 무역로였던 빈 상점가를 활용한 공간에서 장소에 반응하는(site-responsive) 예술 작품들을 주로 선보여온 노 롱거 엠프티는 기관이 위치한 퀸즈의 자메이카 지역을 주제로 그룹전을 기획하였다. 전시제목 <Jameco Exchange>는 자메이카 인디언(Jameco Indian)에서 차용하였으며, 자메이카 지역의 이주민 커뮤니티의 이야기들과 관련된 과거와 현재에 대한 반응을 23여명의 작가들의 비주얼 아트와 퍼포먼스 작품으로 보여줄 예정이다. 김수자는 <Deductive Object>(2002)작품을 출품한다.

Kimsooja participates in the group exhibition Jameco Exchange at No Longer Empty, a non-profit art organization in New York, from May 21 to July 17, 2016. No Longer Empty, known for displaying site-responsive artworks in private homes and empty shopping districts, organized this group exhibition focusing on the region of Jamaica, Queens, where the organization is based. The title Jameco Exchange was borrowed from the term Jameco Indian – the exhibition, presented by 23 artists, focuses on the stories from the past and present immigrant community in the region portrayed through visual artworks and performances. Kimsooja presents her artwork Deductive Object (2002). 
 
[Source from No Longer Empty website]
 
 
 
5 박미나, 시청각에서 개인전 개최

Rainbow Scream, 2016

전시작가: MeeNa Park    
전시제목: Scream
전시기간: 2016.05.17 - 2016.06.30
전시기관: 시청각
웹사이트: http://audiovisualpavilion.org/

박미나는 5월 17일부터 6월 30일까지 시청각에서 개인전 <Scream>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2005년 동명의 개인전 이후 새롭게 작업한 8점의 ‘Scream’ 연작으로 채워진다. ‘Scream’ 연작은 찰스 슐츠의 만화 «피너츠(Peanuts)»의 캐릭터인 찰리 브라운을 연상시키는 동그란 얼굴 도상을 주제로, 반복되는 하트 무늬 이미지에 무지개색, 은색 별 문양의 도열, 흑백 바둑판 등 서로 다른 규칙으로 변주되는 이미지 작업들은 얼굴 도상의 이미지 비율과 방식을 결정한다. 이로써 박미나 작가가 도상과 주제에 기초하여 색과 형태, 내용과 형식에 관한 배치와 연산에 대해 연구한 흔적을 보여준다.

MeeNa Park holds solo exhibition Scream at the Audio Visual Pavilion in Seoul, South Korea, from May 17 to June 30, 2016. A continuation of Park’s 2005 solo exhibition of the same title, this exhibition features eight new works in addition to the thirty works previously shown. The Scream series conjures Charlie Brown’s round face abstracted as an icon, the repeating heart shapes, fields of silver stars, and grids determine the relative size and position of Charlie Brown’s face on canvas. Through these icons and the leitmotifs the artist presents her research about the application and composition of color and form.

 [Source from  Audio Visual Pavilion website]


 
 
 
6 김소라, 국립현대미술관에서 사운드 퍼포먼스 프로젝트 개최

 


전시작가: 김소라    
전시제목: 무릎을 뚫고 턱으로 빠지는 노래 – 김소라 프로젝트
전시기간: 2016.05.25 - 2016.07.10
전시기관: 국립현대미술관 과천관
웹사이트: http://www.mmca.go.kr/exhibitions/

국제갤러리 김소라는 5월 25일부터 7월 10일까지 국립현대미술관 과천관에서 <무릎을 뚫고 턱으로 빠지는 노래 – 김소라 프로젝트>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과천현대미술관의 공간 리노베이션에 맞춰 진행되며, 전시 제목과 동일한 제목의 사운드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김소라는 특정 스코어를 고안하여 황병기, 손경호, 알프레드 하르트 등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8명의 사운드 아티스트들에게 전달하고, 그들이 만들어내는 소리를 모아 포스트 프로덕션을 통해 하나의 사운드 작업으로 재구성한다. 이로써 관람객들에게 시각적인 경험으로서의 전시가 아닌, 파동과 번짐, 흐름을 체감할 수 있는 공기로서의 전시를 선사할 예정이다.

Sora Kim holds the performance SONGS FROM KNEE TO CHIN - A PROJECT BY SORA KIM at the newly renovated National Museum of Modern and Contemporary Art (MMCA) in Gwacheon, South Korea, from May 25 to July 10, 2016. Kim wrote a special score particularly for this exhibition and sent it to eight sound artists including Byungki Hwang, Alfred Harth, Kyungho Sohn to create works. Later, she collected their sound works to produce a single sound performance through post-production. Visitors will experience the flowing and spreading of sound waves through this non-visual exhibition.

 [Source from MMCA website]
 
 
7 홍승혜,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에서 개최되는 그룹전 참여


전시작가: Hong Seung-Hye
전시제목: simple 2016
전시기간: 2016.04.26 – 2016.08.28
전시기관: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
웹사이트: http://changucchin.yangju.go.kr/

홍승혜는 4월 26일부터 8월 28일까지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에서 개관2주년 기념 연례전으로 열리는 그룹전<simple 2016>에 참여한다. 장욱진의 ‘심플(simple)’ 정신을 확대하고 재해석하는 이번 전시에는 홍승혜를 비롯한 장욱진, 김봉태, 이봉열, 곽남신의 작품 약 30여점이 전시될 예정이다.  홍승혜는 그래픽을 이용하여 픽셀의 수직과 수평의 그리드를 벗어난 유기적이고 리듬감 있는 새로운 형태의 작품을 선보인다. 

Hong Seung-Hye participates in the group exhibition simple 2016 at Chang Ucchin Museum of Art in Yangju City, South Korea. To celebrate the museum’s 2nd anniversary, thirty artworks from Hong Seung-Hye, Chang Uncchin, Bong Tae Kim, Lee Bong Real, and Kwak Nam Sin are displayed in this annual exhibition seeking to widen and redefine Chang Ucchin’s philosophy of ‘simple’. By employing graphics, Hong Seung-Hye breaks away from the vertical and horizontal pixel grid to present a new organic and rhythmic work.

[Source from Chang Ucchin Museum of Art website]
 
 
8 국제갤러리, 제5회 아트부산 2016에 참여 

Noeud ambre miroir, 2015

전시작가: Gimhongsok, Kyungah Ham, Candida Hofer, Anish Kapoor, Koo Bohnchang, Gabriel Kuri, Kwon Young-Woo, Julan Opie, Jean-Michel Othoniel, Haegue Yang, Yeesookyung 
전시제목: ART BUSAN 2016
프리뷰: 2016.05.19, 3-8 pm 
전시기간: 2016.05.20 – 2016.05.23
전시기관: 부산 벡스코(Bexco) 제1전시장
웹사이트: www.artbusankorea.com

국제갤러리는 5월 20일부터 23일까지 열리는 국제 아트페어 아트부산 2016에 참여한다. 올해로 5회를 맞는 아트 부산에는 해외 18개국에서 77개 갤러리와 국내의 110여 곳이 참가하며, 국제갤러리는 장-미셸 오토니엘의 ‘Noeud ambre miroir’을 포함한 30여점의 작품을 출품할 예정이다. 아트부산에는 40세 미만 작가의 신진 작가들의 전시를 선보이는 <S 부스> 섹션을 비롯해 부산은행의 후원으로 이뤄지는 <아트 악센트>와 한불수교 130주년을 기념한 프랑스 현대미술전, 부산 비엔날레를 미리 엿볼 수 있는 특별전과 연계전시도 개최된다. 

Kukje Gallery participates in the international art fair Art Busan 2016 from May 20 to May 23, 2016. Celebrating its 5th anniversary, 77 international galleries from 18 countries and 110 Korean galleries participate in this year’s Art Busan. Kukje Gallery showcases 30 works including Jean-Michel Othoniel’s Noued amber miroir. The special exhibition program consists of sections such as S Booth exhibiting works from rising artists under 40 years old, ART ACCENT sponsored by Busan Bank, and a section commemorating the friendship and diplomacy between France and Korea in the 130th anniversary of Korea – France Diplomatic Relations, and other special and conjunctive exhibitions offering a chance to sneak peek into this year’s Busan Biennale.
 
 
 
9 안젤름 라일, 베를린 컨템포러리 파인 아트에서 개인전 개최

 

Orbit, 2016 

전시작가: Anselm Reyle
전시제목: Keramik    
전시기간: 2016.04.29 – 2016.06.25
전시기관: Contemporary Fine Arts, Berlin
웹사이트: http://www.cfa-berlin.de/exhibitions/keramik

국제갤러리의 안젤름 라일은 베를린 소재의 컨템포러리 파인 아트(Contemporary Fine Arts, 이하 CFA)의 새로운 공간에서 개인전 을 개최한다. 미술계를 떠났다가 2년만에 돌아와 컴백전시를 여는 안젤름 라일은 이전에는 다루지 않았던 매체인 <세라믹> 시리즈의 신작들로 이번 전시를 구성한다. 1950년대와 1970년대 사이 서독에서 발전된 도자 양식과 관련이 있는 팻 라바(Fat Lava) 양식의 대담한 색채와 눈에 띄는 광택처리를 이용하였으며, 일본의 세라믹과 동양 사상에서 영향을 받아 도자기의 목이나 본체에 갈라진 틈과 기형을 그대로 살린 점이 특징이다. 전시는 4월 29일부터 6월 25일까지 진행된다. 

Anselm Reyle holds a solo exhibition Keramik at Contemporary Fine Arts (CFA) new space in Berlin, Germany. With this exhibition, Reyle makes a comeback with new works, a series of ceramics which is a new medium for the artist, after leaving the art world for two years. The vases are handmade in the style of Fat Lava, a form of glazing developed in West Germany during the 50’s and 70’s characterized by bold colors and striking glazes, and hold cracks or deformities in the body or neck influenced by Japanese ceramics and Eastern philosophy. The exhibition will be on view from April 29 to June 25, 2016.

[Source from CFA website]

 
 
 
10 이우환, 프랑스 샤토 라 코스트에서 개인전 개최

Lee Ufan, House of Air, 2014 © Lee Ufan; Courtesy of Château la Coste.
Photography: Andrew Pattman


전시작가: Lee Ufan
전시제목: Lee Ufan at Château la Coste
전시기간: 2016.05.29 – 2016.09.24
전시기관: Château La Coste, Le Puy-Sainte-Réparade (near Aix-en-Provence)
웹사이트: http://chateau-la-coste.com/en/portfolio-items/lee-ufan/

국제갤러리 이우환은 프랑스 샤토 라 코스트(Château La Coste)에서 5월 29일부터 9월 24일까지개인전을 개최한다. 이우환은 작년에 세워진 샤토 라 코스트의 새로운 갤러리 공간에서 대형 회화 작품들과 조각 작품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2014년 샤토 라 코스트 측은 건물 앞에 있는 124헥타르에 달하는 포도밭에 예술작품을 설치하는 프로그램을 진행했으며, 이를 통해 루이스 부르주아, 트레이시 에민, 리처드 세라와 같은 작가들을 포함하여 이우환의 장소특정적인 작품인 <공기의 집 (House of Air>을 선보인 바 있다. 채플과 같은 작은 공간 내부의 벽을 마치 캔버스로 활용하여 그만의 독특한 붓질의 작품으로 채운 <공기의 집>은 이번 전시에 함께 소개된다.

Lee Ufan holds a solo exhibition at Château La Coste in Le Puy-Sainte-Réparade, France, from May 9 to September 24, 2016. Displayed at the new gallery space which opened last year, the show comprises of new large-scale paintings and sculptures. This exhibition will compliment Lee Ufan’s existing site-specific installation, House of Air, installed at the center’s 124 hectares vineyard where programs for artwork installations have been in place since 2014. The program has featured permanent commissions by artists such as Louise Bourgeois, Tracey Emin, and Richard Serra. House of Air incorporates an intimate, chapel-like space, where the walls serve as a canvas to which Lee applied his distinctive brush strokes.

[Source from Château La Coste website]
 
 
 
   
 
Top Contact
Internship
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