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UKJE GALLERY
Daniel Boyd
(Australian, 1982)
 
Biography
Works
Exhibitions
Publications
News
PR Media Coverage
Videos
1 Daniel Boyd Announced as Recipient for 2020 ACT Architecture Awards across Four Categories
June 19, 2020 ~ June 19, 2020

Daniel Boyd, Installation view of For our Country - Aboriginal and Torres Strait Islander memorial, Australian War Memorial, Canberra, 2019 Photo: Ben Hosking

Awarded Artist: Daniel Boyd (다니엘 보이드)
Award Institution: 호주 건축가 협회(Australian Institute of Architects)
Website: www.architecture.com.au/news_media_articles/national-aboriginal-and-torres-strait-islander-memorial-tops-act-architecture-awards/

For Our Country (2019), a memorial designed in collaboration of the Australian artist Daniel Boyd and the Melbourne-based architecture studio Edition Office, has received accolades at the 2020 ACT Architecture Awards by winning across four different categories. Organized by the Australian Institute of Architects, the ACT Architecture Awards recognizes architectural achievements in categories such as public architecture, residential, commercial, education, and sustainability. For Our Country won the esteemed Canberra Medallion along with the Cynthia Breheny Award for Small Project Architecture, the Pamille Berg Award for Art in Architecture, and the Robert Foster Award for Light in Architecture. 

The memorial, which is currently installed in the Australian War Memorial in Canberra, commemorates the services of Aboriginal and Torres Strait Islanders who sacrificed for their country. The thousands of transparent lenses set throughout the wall represent multiple perspectives that interpret history, while the reflections of light express the spiritual integrity and pride that the Aboriginal and Torres Strait Islanders hold in connection to their country. In regards to the nomination, Australian Institute of Architects ACT Jury Chair, Marcus Graham, remarked: “Physically small, but carrying an enormous weight of significance, For Our Country reflects honestly upon a complex history, and looks forward to greater cultural understanding.” The awards ceremony, which was held virtually via Youtube due to the impact of COVID-19 and social distancing restrictions, gave recognition to a total of 43 recipients across 14 categories. 


다니엘 보이드, ACT Architecture Awards 2020에서 4개 부문 수상

호주 출신 작가 다니엘 보이드(Daniel Boyd)와 멜버른 건축사무소 에디션 오피스(Edition Office)의 기념비 조각 <For Our Country>(2019)가 ACT Architecture Awards 2020에서 4개 부문을 수상했다. 호주 건축가 협회(Australian Institute of Architects)가 주관하는 이 상은 지속 가능하다 평가 받은 공공, 주거, 상업, 교육 건축물에 수여된다. <For Our Country>는 최고 권위의 상인 ‘Canberra Medallion’을 비롯하여 소규모 건축물을 대상으로 하는 ‘The Cynthia Breheny Award for Small Project’, 건축과 예술이 훌륭하게 결합된 작품에 수여하는 ‘The Pamille Berg Award for Art in Architecture’, 빛을 활용한 건축물을 선정하는 ‘The Robert Foster Award for light in Architecture’를 수상했다. 

현재 캔버라의 호주 전쟁 기념관에 설치된 <For Our Country>는 조국을 위해 희생한 원주민 및 토레스 해협 토착민을 기리는 작품이다. 벽면을 채운 수천 개의 투명한 렌즈는 역사를 바라보는 다양한 시각을 상징하며, 렌즈를 통해 들어오는 빛은 원주민들의 영적인 힘과 나라를 지켜온 긍지를 표현한다. 심사위원장 마커스 그레이엄(Marcus Graham)은 “물리적으로 작지만 엄청난 중요성을 가진 <For Our Country>는 복합적인 역사를 반영하고 있으며, 나아가 더 깊은 문화적 이해를 창출한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시상식은 지난 6월 5일, 코로나 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의 일환으로 유튜브 스트리밍을 통해 진행되었으며 총 14개 부문, 43명(팀)이 수상했다. 

[Source from AIA website]
 
 
2 Kukje Gallery Announces the Representation of Daniel Boyd
May 06, 2020 ~ May 06, 2020

Artist portrait of Daniel Boyd. Photo: Chunho An

Kukje Gallery is pleased to announce the representation of the Australian artist Daniel Boyd. Last December, Kukje Gallery Busan showcased Boyd’s solo exhibition Recalcitrant Radiance, which marked the artist’s first encounter with the Korean audiences. Following the success of this much anticipated presentation, Boyd’s signature works are currently on view at the gallery’s online viewing room, kukje ON. Going forward, Kukje Gallery will be introducing a comprehensive selection of Boyd’s works to both local and international audiences, with a focus on enhancing Boyd’s artistic potential and expanding his worldwide presence as one of Australia’s most acclaimed young artists. 

Daniel Boyd, who was born in 1982 in the coastal city of Cairns, Australia, engages with his Aboriginal heritage by consistently reinterpreting established perspectives of Australian colonial history. The artist’s paintings are covered with clear white dots of glue, which are superimposed onto images of icons that played significant roles in the formation of the nation’s history. In each painting, a dot acts as a “lens” through which the artist views the world. Using a technique that borrows from Australian Aboriginal dot painting, these numerous lenses facilitate the artist to read the world as multiple histories, as opposed to a singular narrative. Amalgamating the dualities between black and white, darkness and light, the viewer takes on an active role in connecting the domains between the positive and the negative, and realigning the viewpoints between the past and present. Hence, the artist offers the viewers with an opportunity to fill and enlighten the dark void of the unknown with individual knowledge and different backgrounds, completing the picture as one enters and exits through disparate vantage points.

About the Artist
Daniel Boyd is based in Sydney and has exhibited his work internationally since 2005. Boyd has participated in major biennales and exhibitions including All the World's Futures, 56th Venice Biennale, Venice (2015) curated by Okwui Enwezor and Mondialito curated by Hans Ulrich Obrist and Asad Raza at the Boghossian Foundation. He was the recipient of the 2014 Bulgari Art Award, and his works are in the collections of the Natural History Museum, London; Kadist Collection, Paris; National Gallery of Australia, Canberra; Tasmanian Museum and Art Gallery, Hobart; National Gallery of Victoria, Melbourne; Art Gallery of New South Wales, Sydney; as well as numerous private collections.


국제갤러리, 다니엘 보이드(Daniel Boyd)와 전속계약

국제갤러리는 최근 호주 출신 작가 다니엘 보이드(Daniel Boyd)와 공식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국제갤러리는 지난 2019년 12월 부산점에서 열린 다니엘 보이드의 개인전 《항명하는 광휘(Recalcitrant Radiance)》를 통해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작가를 소개한 바 있다. 현재 국제갤러리의 온라인 뷰잉룸 ‘국제 온(kukje ON)’에서도 그의 대표작을 살펴볼 수 있으며, 향후에도 명실상부 호주 대표 작가인 다니엘 보이드의 다채로운 작업 및 가능성을 국내외 관객 및 고객에게 더욱 적극적으로 알리고 공유할 예정이다. 

1982년 호주 케언즈(Cairns)에서 태어난 다니엘 보이드는 원주민 출신으로, 자신의 배경을 바탕으로 호주의 역사를 새로운 관점으로 꾸준히 재해석해왔다. 그의 회화에는 호주 역사 형성 과정에서 주요 역할을 한 다양한 이미지가 등장하는데, 상당 부분이 풀(glue)로 찍은 하얗고 투명한 점들로 뒤덮여 있다. 각 점은 작가가 세상을 바라보는 일종의 ‘렌즈’로, 수많은 렌즈를 통해 세상을 단일한 역사 구조가 아닌 다수의 서사로 읽어내고자 하는 의도를 담고 있다. 또한 흑과 백, 어둠과 빛 간의 양극을 적극적으로 연결하고 합치시킨 그의 작품은 보는 이로 하여금 회화를 독해하고 과거와 현재 사이의 시점을 재조율하게 한다. 이로써 작가는 어둠과 미지의 영역을 각자의 지식, 배경, 상상력으로 채워 밝히며, 새로운 의미의 가능성을 타개해야 한다고 피력하고 있다. 

작가소개
다니엘 보이드는 2015년 오쿠이 엔위저(Okwui Enwezor)가 기획한 제56회 베니스 비엔날레 《모든 세계의 미래(All the World’s Futures)》, 2017년 한스 울리히 오브리스트(Hans Ulrich Obrist)와 아사드 라자(Asad Raza)가 부뤼셀의 보고시안 파운데이션에서 기획한 《몬디알리토(Mondialito)》 등에 주요 전시에 참여했다. 2014년 불가리 미술상을 수상하였으며, 그의 작품은 캔버라의 호주 내셔널 갤러리, 호바트의 타즈마니아 박물관, 멜버른의 내셔널 빅토리아 갤러리, 시드니의 뉴사우스웨일스 아트 갤러리 등 호주 대부분의 주요 기관뿐 아니라 런던 자연사 박물관과 파리의 카디스트 컬렉션 등 세계적인 유수 기관에 소장되어 있다. 현재 호주 시드니에 거주하며 작업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