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UKJE GALLERY
Paul McCarthy
(American, 1945)
 
Biography
Exhibitions
Publications
News
PR Media Coverage
Videos
1 Paul McCarthy, Subject of Solo Exhibition Paul McCarthy: Head Space, Drawings 1963–2019 at the Hammer Museum, LA
February 02, 2020 ~ May 10, 2020

Paul McCarthy, Cooking Show, 2001, charcoal, graphite, and oil stick on paper, 248.9 × 181 cm. Private Collection.

Artist: Paul McCarthy (폴 매카시)
Exhibition Dates: Feb 02 - May 10, 2020
Exhibition Venue: Hammer Museum (LA 해머 미술관)
Website: www.hammer.ucla.edu/exhibitions/2020/paul-mccarthy-head-space-1963-2019

The internationally acclaimed contemporary artist Paul McCarthy is the subject of a solo exhibition titled Paul McCarthy: Head Space, Drawings 1963-2019 at the Hammer Museum in Los Angeles through May 10, 2020. Celebrated for his works that encompass a wide spectrum of genres including performance, video, installation, sculpture, photography, and drawing, McCarthy explores ideas of omnipresent capitalist culture along with the cynical aspects of crowd psychology. This comprehensive survey endeavors to show the artist’s drawings from the last five decades of his practice, which were vital in establishing McCarthy’s artistic vocabulary. 

In this exhibition, McCarthy introduces a large body of work spanning over 600 drawings which employ a range of materials such as charcoal and graphite to more unorthodox ones including ketchup and peanut butter. Since the 1970s, the artist’s drawings which originated as part of the working process have transformed into an integral part of his sculptures, installations, and performances. McCarthy’s artistic vocabulary, mainly represented by his drawings, bestows new principles into the existing structure of nature and society through methods of duplication, magnification, reduction, distortion, and conjunction. On view at the exhibition are works such as Dopwhite, WS (2009), part of a series inspired by the Walt Disney animation ‘Snow White and the Seven Dwarfs’ (1937), the video performance CSSC Coach Stage Stage Coach (2017), and drawings from the artist’s ongoing project, NV Night Vater (2019-). Meanwhile, DelMonico Books will be publishing a catalogue on the exhibition, consisting of over 400 drawings and an artist interview. 


폴 맥카시(Paul McCarthy), LA 해머 미술관 개인전 《Paul McCarthy: Head Space, Drawings 1963–2019》 개최

세계적인 현대미술가 폴 맥카시(Paul McCarthy)의 개인전 《Paul McCarthy: Head Space, Drawings 1963–2019》이 LA 해머 미술관에서 2020년 5월 10일까지 열린다. 폴 맥카시는 퍼포먼스부터 비디오, 설치, 조각, 사진, 드로잉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우리가 무의식적으로 받아들이는 자본주의 문화와 대중심리의 어두운 심연에 주목한 작업을 전개해왔다. 특별히 이번 개인전에서는 그의 예술 세계의 근간을 이루는 지난 50년 간의 드로잉 작품들을 집중 조명한다. 

이번 전시는 석탄, 흑연 등 일반적 재료부터 비전통적 재료인 케첩, 땅콩버터 등으로 그린 600여 점의 방대한 드로잉 작품들로 구성된다. 작품 설계를 위한 발상의 수단으로 시작된 그의 드로잉은 1970년대부터 조각, 설치, 퍼포먼스 작품의 일부가 되었다. 복제, 확대/축소, 왜곡, 결합 등의 방식으로 본래의 자연 및 세상의 체계에 새로운 질서를 부여하는 작가의 독자적 세계는 드로잉 작품에도 여실히 드러난다. 이번 전시에는 월트 디즈니 애니메이션 ‘백설공주와 일곱 난쟁이’(1937)를 주제로 한 연작의 바탕이 된 <Dopwhite, WS>(2009)와 비디오 퍼포먼스 <CSSC Coach Stage Stage Coach>(2017), 그리고 <NV Night Vater>(2019–)에 활용된 드로잉 작품들이 함께 공개된다. 한편 전시를 기념하여 폴 맥카시의 드로잉 작품 400여 점과 함께 작가 인터뷰가 수록된 도록(델모니코 북스 출판)이 발간된다. 

[Source from Hammer Museum press release]

 
 
 
2 매카시, 런던 Sculpture in the City 참여
June 27, 2017 ~ May 01, 2018

Apple Tree Boy Apple Tree Girl, 2010, aluminum, (Boy) 525 x 208.3 x 189.2 cm, (Girl) 546.1 x 290.8 x 213.4 cm, photo by Nick Turpin. 

참여작가: 폴 매카시 
전시제목: Sculpture in the City
전시기간: 2017년 6월 27일 – 2018년 5월 1일 
전시기관: City of London, London
웹사이트: https://www.cityoflondon.gov.uk/things-to-do/visit-the-city/art-architecture/sculpture-in-the-city/Pages/default.aspx
 
국제갤러리의 폴 매카시는 2017년 6월 27일부터 2018년 5월 1일까지 해마다 개최되는 런던 <Sculpture in the City>에 참가한다. 전시에 출품되는 16점의 작품들은 런던의 금융중심지인 ‘스퀘어 마일’ 곳곳에 세워진 영국에서 가장 유명하다 손꼽히는 건물들 사이에 설치된다. 특히 올해는 스퀘어 마일 내 더 넓은 공간에서 전시가 펼쳐질 예정으로, 새롭게 추가된 여섯 곳의 장소에서 다양한 형태와 규모의 작품들이 대거 소개된다. 폴 매카시는 독일에서 유래된 허멜 도자기 조각상의 이미지를 차용해 제작한 5미터에 달하는 대규모 작품 <Apple Tree Boy Apple Tree Girl>(2010)를 선보이며, 본 작품은 St. Helen’s Bishopsgate 교회 앞에 설치될 예정이다. 허멜 도자기상은 20세기 중반에 미국에서 급격히 인기몰이를 한 대표적인 상징물 중 하나로, 2차 세계대전 당시 독일에 주둔하던 미군들이 고향에 기념품으로 보내며 널리 인식되는 이미지가 되었다. 아담과 이브를 연상케 하는 소년과 소녀의 이미지를 확대, 변형시켜 포동포동 살이 오른 어린 아이의 모습을 추상적으로 왜곡시킨 형상의 조각으로, 귀엽고 외설적인 이미지를 동시에 보여준다.

Paul McCarthy participates in London’s annual Sculpture in the City from June 27, 2017, to May 1, 2018. In this seventh edition of the project, 16 artworks will make up the outdoor sculpture park in the City of London (also known as the “Square Mile”), among Britain’s most famous buildings. This year the artworks are spread further across the Square Mile, including installations at six new locations and ranging greatly in form and scale. Among these works, McCarthy presents Apple Tree Boy Apple Tree Girl (2010), two monumental figurines that belong to the artist’s Hummel series. Installed in front of St. Helen’s Church, Bishopsgate, the 5-meter sculpture is inspired by the porcelain ‘Hummel’ figures that became popular when American soldiers, who were stationed in Germany during World War II, sent them home as souvenirs. McCarthy has enlarged and modified the original decorative figures to resemble Adam and Eve, playing with the idealization of plump, cherubic children. These Überkinders are distorted to the point of abstraction, appearing adorable and obscene all at once. 


[Source from the City of London website]
 
 
3 폴 매카시, 스페인 Fundació Gaspar에서 개인전 개최
May 26, 2017 ~ July 16, 2017

SC, Luncheon on the Grass (Dejeuner sur l'herbe), 2014

전시작가: 폴 매카시
전시제목: WS & CSSC, Drawings and Paintings
전시기간: 2017년 5월 26일 ㅡ 2017년 7월 16일
전시기관: Fundació Gaspar, Barcelona, Spain
웹사이트: http://www.fundaciogaspar.org/wscssc3/
 
국제갤러리의 폴 매카시는 2017년 5월 26일부터 7월 16일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 위치한 가스파재단 (Fundació Gaspar)에서 개인전 을 개최 한다. 2015년에 설립된 가스파재단은 20세기 초반부터 파블로 피카스, 호안 미로, 알렉산더 칼더 등의 거장들을 바르셀로나에 꾸준히 선보인 가스파 가문이 세운 비영리 재단이다. 이번 전시에서는 작가가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는 두 시리즈 와 의 회화, 콜라주, 드로잉 작업들을 소개한다. 전시되는 두 시리즈는 미국 대중문화와 인간의 충동성과 욕망이 병치되어 작가 특유의 독창적인 풍자를 보여주며, 비인간적으로 보이는 인간의 욕망에서 물질적 실험과 심리적 발전 과정을 엿볼 수 있는 역동적인 회화 기법으로 캔버스에 나타난다. 콜라주 작업은 패션잡지에서 오려낸 이미지, 인터넷에서 찾은 이미지들뿐만이 아니라 작은 탁상 같은 오브제들로 이루어져 입체적인 구조를 보여준다. 매카시는 회화의 역사와 현대적인 모티프를 결합하여 인간의 선천적 욕망과 어린 시절 순수함이 성인 지식과 맞닿는 불편한 현상을 드러내고자 한다.

Paul McCarthy is featured in a solo exhibition titled WS & CSSC, Drawings and Paintings at the Fundació Gaspar, Spain, from May 26 to July 16, 2017. Fundació Gaspar is a nonprofit organization established in 2015 by the Gaspar family. The Gaspars have been introducing works of modern-day masters such as Pablo Picasso, Joan Miró, and Alexander Calders in their native city of Barcelona since the early 20th century. In this solo exhibition McCarthy presents his paintings, collages, and drawings exploring his two main ongoing projects within his multidisciplinary practice: White Snow and Stagecoach. In both series, archetypal American narratives are juxtaposed against human impulses and desires, examined with the ingenuity and subversion that characterize McCarthy. Inhumane human desires are represented on the canvas with a heavy gestural pictorial style, motivated by material experimentation and psychological processes. His collages incorporate pages torn from fashion magazines, images downloaded from the internet, and three-dimensional objects such as a coffee, creating a three-dimensional construction. Within these works, McCarthy masterfully mixes art history with contemporary motifs, exposing latent desire and the uncomfortable space where childhood innocence meets adult knowledge.


[Source from the Fundació Gaspar website]
 
 
4 폴 매카시, Marciano Art Foundation 개관전 참여
May 25, 2017 ~ December 24, 2017

Paul McCarthy, White Snow Head, 2012-2013. Silicone (red), fiberglass, steel, 57 x 65 x 58 in.

전시작가: Paul McCarthy
전시제목: Unpacking: The Marciano Collection
전시기간: 2017년 5월 25일 ㅡ 2017년 12월 24일
전시기관: Marciano Art Foundation, Los Angeles, CA
웹사이트: https://marcianoartfoundation.org/exhibition/unpacking-the-marciano-collection/
 
국제갤러리의 폴 매카시는 미국 로스앤젤레스에 위치한 마르시아노 아트 파운데이션(Marciano Art Foundation)에서 5월 25일부터 12월 24일까지 개최되는 개관전 《Unpacking: The Marciano Collection》에 참여한다. 마르시아노 아트 파운데이션은 세계적인 데님패션브랜드 GUESS.?의 창립자이자 컬렉터인 Maurice와 Paul Marciano가 공동으로 설립한 전시공간이다. 이번 전시는 재단 소유의 소장품들로 구성되었으며, 1,500 여 점이 넘는 작품 중 세계적으로 활동하며 현대미술 무대에서 자신만의 뚜렷한 목소리를 내며 독창적인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는 작가들이 참여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이번 전시의 기획을 맡은 로스앤젤레스 현대미술관(Museum of Contemporary Art) 의 총괄 큐레이터 Paul Kaiser는 폭넓고 깊이 있는 마르시아노 컬렉션을 선보이며 자유로운 배치방식을 취하며 그에 따라 파생된 복합적인 의미와 전시 장소의 역사성이 충돌을 일으키며 예상치 못한 연결고리를 만들어낸다. 이번 전시에서 폴 매카시는 조각작품 (2012-2013)와 (2013)를 선보인다.

Works by Paul McCarthy are featured in Unpacking: The Marciano Collection, an inaugural group exhibition at the Marciano Art Foundation in Los Angeles from May 25 to December 24, 2017. The Marciano Art Foundation is the exhibition space of brothers Maurice and Paul Marciano, art collectors and founders of the world-renowned denim attire brand GUESS?. Drawn entirely from the collection that houses over 1,500 works of art, the exhibition brings together an international roster of artists who are among contemporary art’s leading creative and critical voices. Curated by Paul Kaiser, the Chief Curator of the Museum of Contemporary Art in Los Angeles, the exhibition showcases the breadth and depth of the collection while simultaneously creating a loose order where a multitude of meanings collide with a historic site, exposing unpredictable connections. The installation includes Paul McCarthy’s sculptures White Snow Head (2012-2013) and White Snow, Balloon Dog (2013).


[Source from the Marciano Art Foundation website]
 
 
5 폴 매카시, 베니스 Fondazione Giorgio Cini에서 2인전 참여  
May 17, 2017 ~ August 17, 2017

C.S.S.C. Coach Stage Stage Coach VR experiment Mary and Eve, 2017

전시작가: Paul McCarthy
전시제목: New Media (Virtual Reality Art)
전시기간: 2017년 5월 17일 ㅡ 2017년 8월 17일
전시기관: 이탈리아 베니스 Fondazione Giorgio Cini
웹사이트: http://www.cini.it/en/events/faurschou-foundation-venice

폴 매카시는 Faurschou Foundation이 제 57회 베니스 비엔날레 기간에 맞춰 이탈리아 베니스의 폰다치오네 조르지오 치니(Fondazione Giorgio Cini)에서 5월 17일부터 8월 17일까지 개최되는 세 개의 전시 중 하나인 2인전 《New Media (Virtual Reality Art)》에 참가한다. 크리스찬 레메르츠(Christian Lemmerz)와 함께 참가하여 가상 현실(Virtual Reality)이 어떻게 빠른 시간 안에 일상 속에 자리잡았는지를 살펴보는 이번 전시에 폴 매카시는 VR을 활용하여 작업을 해 온 선구자로서 VR 개발자들과 작가들을 연결해주는 플랫폼인 코라 컨펨포러리(Khora Contemporary)와 협업을 통해 제작한 신작 (2017)을 선보인다. 이 VR 작업은 관객들을 여성의 모습을 띤 형태들이 뒤엉켜 서로 언어적, 신체적 폭력을 가하는 가상의 방 안으로 인도함으로써 정신적 감상과 신체적 경험이 합일되는 경험을 제공한다.

Paul McCarthy is featured in New Media (Virtual Reality Art), a two-man exhibition presented by Faurschou Foundation at the Fondazione Giorgio Cini in Venice, Italy, from May 17 to August 17, 2017. This is one of three exhibitions organized by Faurschou Foundation that will coincide with the 57th Venice Biennale 2017. Exhibiting new media works by the internationally acclaimed artists Paul McCarthy and Christian Lemmerz, the two-man show will reflect on how virtual reality (hereafter VR) has made a successful entry onto the global market at an unusually fast pace. McCarthy—one of the foremost VR pioneers—has collaborated with Khora Contemporary—a platform bridging artists and VR developers—to produce an astonishing new media work titled C.S.S.C. Coach Stage Stage Coach VR experiment Mary and Eve (2017). This work places the unsuspecting audience in a dizzying room where female figures verbally and physically abuse each other, providing new scenarios where the psychological and physical spheres overlap.

[Source from the Fondazione Giorgio Cini website]

 
 
6 우고 론디노네, 폴 매카시, 베니스 비엔날레 기간 중 Glasstress 2017 참가
May 11, 2017 ~ November 26, 2017

Ugo Rondinone, an ocean away / detail, 2017, glass, 12 elements, 15.5 x 16.5 x 5 cm each / variable dimensions (installation), Courtesy the artist and Berengo Studio, Photo credit: Francesco Allegretto 

전시작가: Ugo Rondinone, Paul McCarthy
전시제목: 제 5회 GLASSTRESS 2017
전시기간: 2017년 5월 11일 – 11월 26일
전시기관: 이탈리아 베니스 팔라초 프란체티 (Palazzo Franchetti), 무라노 베렌고 전시공간 (Berengo Exhibition Space)
웹사이트: www.glasstress.org
 
우고 론디노네와 폴 매카시는 2017년 5월 11일부터 11월 26일까지 베니스의 팔라초 프란체티 (Palazzo Franchetti)와 무라노에 위치한 베렝고 전시공간 (Berengo Exhibition Space)에서 개최되는 Glasstress 2017에 참가한다. 2009년 제53회 베니스비엔날레의 병행전시로 시작한 Glasstress 전시는 이후 4회 연속으로 베니스비엔날레의 공식 병행전시로 개최되어왔으며, 현대미술 작가들이 무라노의 베렌고 스튜디오 유리공예 장인들과 협업하여 전통적인 유리공예기술을 기반으로 제작한 다양한 작품들을 선보인다. 전세계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40명의 작가들이 참가하는 제 5회 Glasstress 2017에는 아이웨이웨이, 랜덤 인터내셔널, 우고 론디노네, 폴 매카시 등 기존에 유리를 매체로 다루지 않았던 작가들이 처음으로 참가하면서 유리공예의 전통과 고정관념을 탈피한 독특한 작업들을 소개할 예정이다. 우고 론디노네는 신작 <an ocean away>(2017)를, 폴 매카시는 <Butt Plug (Prototypes)>(2017)를 선보인다.

Ugo Rondinone and Paul McCarthy are featured in Glasstress 2017 at the Palazzo Franchetti in Venice and Berengo Exhibition Space in Murano, Italy, from May 11 to November 26, 2017. Since its debut as a collateral event of the 53rd Venice Biennale in 2009, Glasstress has revived the traditional craft of Murano glassblowing by forging new alliances with internationally renowned artists and designers, and is an unparalleled platform showcasing groundbreaking new works in glass. The 5th iteration of Glasstress presents an impressive line-up of forty internationally recognized artists and collectives including Ai Weiwei, Random International, Ugo Rondinone, and Paul McCarthy. With little or no prior experience working with glass, these artists will introduce remarkable new works that defy the stereotypes associated with the medium. Ugo Rondinone and Paul McCarthy will introduce new works titled an ocean away (2017) and Butt Plug (Prototypes) (2017), respectively.


[Source from the Fondazione Berengo Press Release]
 
 
7 뉴욕 뉴 뮤지엄 개관 35주년 스프링 갈라 폴 맥카시Paul McCarthy명예 작가 선정
April 11, 2012 ~ April 11, 2012


폴 맥카시 Paul McCarthy (좌), 마시밀리아노 지오니 Massimiliano Gioni (우)
Photo by Joshua Wong
Guest of a Guest


주 최: 뉴 뮤지엄, 뉴욕 New Museum, New York
내 용: 뉴 뮤지엄 개관 35주년 스프링 갈라 (New Museum 35th Anniversary Spring Gala)
일 정: 2012. 4. 11
명예작가: 폴 맥카시 Paul McCarthy (American, b.1945)
주 최 자: 뉴 뮤지엄 관장 리사 필립스(Lisa Phillips), 뉴 뮤지엄 추진위원회의장 토비 데반 르위스(Toby Devan Lewis), 사울 데니슨(Saul Dennison), 이하 미술관 이사 및 위원회
장 소: 월 스트리트 시프리아니(Cipriani Wall Street ? 55 Wall Street)
홈페이지: http://www.newmuseum.org/
문 의: 전민경 (02-3210-9885)

뉴욕 맨하탄에 위치한 대표적인 현대미술관, 뉴 뮤지엄(New Museum, New York)은 지난 4월 11일 개관 35주년을 맞이하여 월스트리트 치프리아니에서 스프링 갈라를 개최하였다. 이 행사는 2000년을 시작으로 매년 현대 미술에 중요한 업적을 남긴 작가를 명예 수상자로 선정하여, 이를 기념하는 자리를 마련하고 미술계의 왕성한 교류와 활동을 도모해왔다. 특별히 올해 2012년의 명예 작가로는 현재 국제갤러리 3관 개관기념 개인전 초대작가이자 대표적인 미국 작가 폴 맥카시를 선정하였다.

폴 맥카시는 현재 국제적인 활동을 기반으로 인정받는 동시대 작가로서 지난 2001년 뉴 뮤지엄에서 대규모의 회고전을 가진바 있다. 폴맥카시는 뉴 뮤지엄의 현대미술에 대한 비젼과 같은 맥락으로 그의 실험적이고 전방위적인 활동을 인정받아 수상을 하게 되었다. 시상은 뉴 뮤지엄 부관장인 마시밀리아노 지오니가 맡았고 이번 행사를 통해 제프 쿤스(Jeff Koons), 엘리자베스 페이튼(Elizabeth Peyton), 조지와 안나 콘도(George and Anna Condo), 세실리 브라운(Cecily Brown), 마이클 주(Michael Joo), 리르크리트 티라바니자(Rirkrit Tiravanija)를 포함한 국제미술계 현장의 주류 작가들과 주요 인사들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내주었다. 역대 수상자로는 제프 쿤스, 리차드 프린스(Richard Prince), 길버트 앤 조지(Gilbert and George) 등이 있다.
*본 사이트에 게재된 이미지의 출처는 뉴 뮤지엄의 홍보매체를 통한 것으로서 향후 이미지 활용 시 별도의 확인요청을 필요로 함을 밝힙니다.
<자료출처. 뉴 뮤지엄, Billy Farrell Agency, Guest of a Guest>

The New Museum celebrated its 35th Anniversary Gala at Cipriani Wall Street on April 11th, gathering 560 patrons and luminaries from the fields of art, fashion, film and media. Each year, the museum selects an artist-in-honor, whose work demonstrates a profound impact on contemporary art, and celebrating the honoree at a gala dinner since 2000. For this year’s artist-in-honor, Paul McCarthy has been selected, who has been recently invited to open the inagural exhibition at the new K3 gallery.
As one of the most influential and challenging American artists, Paul McCarthy had his retrospective exhibition at the New Museum in 2001. McCarthy has developed a prolific studio practice that utilizes a stunningly diverse variety of medium, and his radically experimental approach to art corresponds to the forward-looking vision that the New Museum has toward contemporary art. The award was given by Massimiliano Gioni, the Associate Director of the museum, and the evening’s guests included Jeff Koons, Elizabeth Peyton, George and Anna Condo, Cecily Brown, Michael Joo and Rirkrit Tiravanijia, among others. Past recipients of this award include Jeff Koons, Richard Prince and Gilbert George.
*The images published on this page are sourced through the New Museum. Use of an image requires further permission.
Contents provided by New Museum, Billy Farrell Agency, Guest of a Guest





New Museum 35th Anniversary Spring Gala
Photo by Joshua Wong
? Guest of a Guest





폴 맥카시 Paul McCarthy
Photo by Neil Rasmus
BFAnyc.com
 
 
8 제니홀저, 폴 맥카시 Malba – Fundación Costantini 그룹전 참여
March 29, 2012 ~ June 04, 2012


Jenny Holzer
PHASE II ACTION PURPLE 2007
Oil on linen
200.7 x 260.4 cm



전 시 명: Bye Bye American Pie
전시기간: 2012년 3월 29일 ? 6월 4일
전시장소: Malba ? Fundaci?n Costantini, Buenos Aires
참여작가: Jenny Holzer, Paul McCarthy, Jean-Michel Basquiat, Larry Clark, Nan Goldin, Barbara Kruger, Cady Noland
전시기획: Philip Larratt-Smith
웹사이트: www.malba.org.ar.

세계적으로 명성있는 작가 제니 홀저, 폴 맥카시는 부에노스 아이레스에 위치한 Malba ? Fundaci?n Costantini 그룹전에 참여한다. 이번 전시 는 홀저와 맥카시 외 주요 미국 작가 장 미셸 바스키아, 래리 클락, 낸 골딘, 바바라 크루거, 캐디 놀랜드의 작업들로 구성되어 미국 문화의 변모를 탐구하고자 한다. 이는 1970년대부터 현재까지 발전해온 미국 문화의 변화 양상을 반영하면서 비평적 시각으로 다룬 작품들로, 예술적 감수성과 다양한 미디어 안에서 구현된 전략 간에 균형을 이루는 관점에서 선정되었다.
또한 이번 전시에서는 큐레이터 필립 라랫?스미스가 집필한 에세이『Civilization and Its Discontents』도 함께 소개된다. 이 에세이는 미국 소설가이자 문화 평론가인 게리 인디애나의『The Fall of the House of Mickey Mouse』와 영국 철학가이자 작가인 존 그래이의『Electrographic Dream』을 심층적으로 다룬 간행물이다.

“Bye Bye American Pie” explores the changing aspects of American culture through the work of seven major American artists: Jean-Michel Basquiat, Larry Clark, Nan Goldin, Jenny Holzer, Barbara Kruger, Paul McCarthy, and Cady Noland. These artists have all produced works that both reflect and critique the evolving state of American culture from the 1970s to the present. The works in the exhibition have been selected with a view to establishing a balance between artistic sensibilities and formal strategies within a diversity of media. Thus the hard documentary quality of Clark’s photographs and the diaristic intimacy of Goldin’s slideshows are balanced out by the critique implicit in Holzer’s redaction paintings and Kruger’s juxtapositions of text and image. Noland’s exploration of secret histories and mediatized moments of explosive violence intersects with McCarthy’s restaging of cultural politics at the level of the id. The presentation of these artists together within a single exhibition aims to offer a sustained survey of a particular tendency within American cultural history, when the high tide of American civilization which Warhol so brilliantly celebrated gave way to critique and deconstruction, and when a single dominant culture reinforced by television and Hollywood broke up into multiple subcultures. They foreshadow the gradual decline of America not only as an economic and political hegemony but also as a culture and an ideal.
The exhibition is accompanied by an in-depth publication featuring the essay “Civilization and Its Discontents” by the curator Philip Larratt-Smith, and original contributions from the American novelist and cultural critic Gary Indiana (“The Fall of the House of Mickey Mouse”) and the British philosopher and writer John Gray (“The Electrographic Dream”). The catalogue also includes a full-colour plate section as well as a visual timeline of postwar American history drawing on art, film, politics, and television.
Contents provided by Malba ? Fundaci?n Costantini, Buenos Air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