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UKJE GALLERY
Sungsic Moon
(Korean, 1980)
 
Biography
Works
Exhibitions
Publications
News
PR Media Coverage
Videos
1 Kukje Gallery to Open Busan Branch on August 24, 2018
August 24, 2018 ~ August 23, 2020


Venue: F1963 Kukje Gallery Busan
Business Time: 10am - 6pm, closed on Monday

Kukje Gallery Busan will open on August 24, 2018. Founded in 1982 and based in Sogyeok-dong, Seoul, Kukje Gallery is launching its first-ever outpost at a scale of approximately 330m2 in F1963, a cultural complex located in Mangmi-dong, Suyeong-gu, Busan. Diverging from the global expansion strategy utilized by mega-galleries abroad, Kukje Gallery is steadfastly committed to remaining domestic, instead of following the overwhelming trend of launching outposts around the world. Kukje Gallery's decision to open its first outpost in over 35 years since its founding is established on the recognition of the importance of Busan's international and regional outreach, along with the city's substantial cultural and artistic infrastructure. Since 2014, Kukje Gallery has been a regular exhibitor at Art Busan, regularly introducing works by major Korean and international artists to audiences in the Yeongnam region. The gallery strongly believes that Busan will establish itself as the new arts hub of Asia and feature a new facade of the Korean art scene.

To celebrate the inauguration of the Busan branch, Kukje Gallery will showcase works by a roster of renowned Korean and international artists who were seldom showcased in the city. The inaugural installation will present works by leading Dansaekhwa artists including Lee Ufan, Kwon Young-Woo, Park Seo-Bo, and Ha Chong-Hyun, along with those by Sungsic Moon and Haegue Yang. Works by these foremost Korean artists will be shown in dialogue with works by an international roster of artists such as Anish Kapoor, Roni Horn, Candida Höfer, Ugo Rondinone, Bill Viola, Byron Kim, and Julian Opie, whose first solo showcase in Busan took place at the F1963 earlier this year.

By opening its Busan branch in the popular cultural complex F1963, Kukje Gallery anticipates a wider and more extensive outreach not only to the regional art lovers but also to the general public. Kukje Gallery will introduce a diverse range of programs to the Busan audiences, showcasing works by the gallery's foremost contemporary artists in dialogue with the unique attributes of the F1963 space. Kukje Gallery Busan will be open from 10am to 6pm every Tuesday through Sunday. 


국제갤러리, 8월 24일 부산점 개관

국제갤러리가 오는 8월 24일 부산점을 개관한다. 서울 소격동 소재의 국제갤러리는 1982년 개관 이래 최초의 분점인 부산점을 부산 수영구 망미동에 위치한 복합문화공간 F1963에 약 100평 규모로 연다. 해외 대형 갤러리들이 글로벌 진출 전략의 일환으로 전세계 곳곳에 분점을 개관하는 추세와는 달리 국내 활동만을 고수해왔던 국제갤러리는 부산만의 국제성과 지역성, 문화예술 인프라를 주요하게 인식하여 부산점을 개관하기로 결정했다. 2014년부터 아트 부산 등에 꾸준히 참가하며 영남 지역에서 꾸준히 국내외 작가들과 작품을 소개해온 국제갤러리는 부산이 고유한 에너지를 바탕으로 한국 미술의 또 다른 국면과 발전을 보여주는 아시아 미술의 주요 도시로 자리잡을 것이라 확신한다. 

이번 부산점 개관을 기념하며 국제갤러리는 그 동안 쉽게 접할 수 없었던 세계적인 국내외 작가들의 작품을 선보인다. 국내작가로는 이우환, 권영우, 박서보, 하종현 등 단색화 거장의 작품부터 문성식, 양혜규 등의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해외작가로는 아니쉬 카푸어, 로니 혼, 칸디다 회퍼, 우고 론디노네, 빌 비올라, 바이런 킴 그리고 지난 봄 F1963에서 개인전을 개최한 줄리안 오피 등의 작품이 소개된다. 

국제갤러리는 대중적인 복합문화예술공간 F1963에 입점함으로써 해당 지역의 미술 애호가들은 물론 지역 시민과 더욱 가까워지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으로 부산점만의 공간 특성을 고려하여 동시대 미술을 대표하는 국내외 소속 작가들의 작품들을 선보이는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통해 부산에서의 새로운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국제갤러리 부산점은 화요일부터 일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된다.
 
 
2 Sungsic Moon Reveals Bazaar Art Project in collaboration with Harper's Bazaar Korea
October 00, 2017 ~ October 00, 2017

꽃과 여자 3, 2017, Acrylic on canvas, 65 x 46 cm

Artist: Sungsic Moon (문성식)
Name of Media: Harper’s Bazaar Art 2017 October (하퍼스바자 Art 2017년 10월호)
Website: www.harpersbazaar.co.kr/art/%EB%A6%AC%EC%96%BC%EB%A6%AC%EC%8A%A4%ED%8A%B8%EC%9D%98-%EA%B7%B8%EB%A6%BC/

Sungsic Moon's collaborative Bazaar Art Project with Harper's Bazaar Korea has been released in the October issue and website of Harper's Bazaar Art. Moon invited five Korean actors—Youn Yuh Jung, Lim Soo Jung, Kim Ok Vin, Chun Woo Hee, Jung Eun Chae—to his studio and created individual portraits of each of the five actresses. The five portraits were then introduced as cover images of the October issue of the magazine, along with an extensive feature on the artist and actors. Moon has stated in his interview that he “wanted to portray what is beneath the surface of each actor, beyond an exterior portrayal of their apparent beauty,” completing each work “upon gathering all components essential for any painting, transforming each subject with a style that is uniquely his.” Harper’s Bazaar has introduced the interviews and Behind the Scenes over four posts on their Instagram platform.

Behind the Scenes:
Part 1: https://www.instagram.com/p/BZdUuafDXni/?taken-by=harpersbazaarkorea
Part 2: https://www.instagram.com/p/BZf5j7oDIgO/?taken-by=harpersbazaarkorea
Part 3: https://www.instagram.com/p/BZiflkwDZjX/?taken-by=harpersbazaarkorea
Part 4: https://www.instagram.com/p/BZlDYiGDCR-/?taken-by=harpersbazaarkorea


문성식, 바자 아트 프로젝트 공개

문성식과 하퍼스 바자 코리아가 진행한 바자 아트 프로젝트가 2017년 10월호 하퍼스 바자 아트와 웹사이트를 통해 공개되었다. 문성식은 윤여정, 임수정, 김옥빈, 천우희, 정은채 등 다섯 명의 배우들을 직접 스튜디오에서 만나 관찰하고 대화를 나눈 경험을 바탕으로 새로운 초상화를 그려냈으며, 5개의 초상화 작품들은 하퍼스 바자 아트 매거진의 멀티커버로 소개되었다. 작가는 인터뷰를 통해 “아름답다고 일컬어지는 여배우들을 그리면서 표면의 묘사 그 너머의 이면을 표현하고 싶었다” 며 “그림에 필요한 요소들을 모은 후에는 내 스타일대로 변형을 시도”하여 기존과 다른 작가만의 회화작품을 완성하였다. 작가의 인터뷰와 촬영 과정을 담은 스케치 영상은 하퍼스 바자 인스타그램에 총 4회에 걸쳐 소개되었다.

[Source from Harper’s Bazaar Korea Website]
 
 
3 Sungsic Moon and Meena Park Participate in Group Exhibition at the Audio Visual Pavillion
November 03, 2016 ~ December 04, 2016

문성식, 별이 빛나는 밤에, 2016

Artists: Sungsic Moon (문성식), MeeNa Park (박미나)
Exhibition Title: December
Exhibition Dates: Nov 13 - Dec 4, 2016
Exhibition Venue: Audio Visual Pavilion (시청각)
Website: www.audiovisualpavilion.org/december/

Sungsic Moon and MeeNa Park will participate in December, a group exhibition at the Audio Visual Pavilion from November 3 to December 4, 2016. This exhibition speaks to the unpredictable days to come caused by abnormal climate patterns such as fine dust particle pollution and global warming as well as the increasing difficulty in compiling sensory data on units of time, be it days, weeks, months, seasons, or years. Sungsic Moon, MeeNa Park, and eight other artists or artist collectives will unfold a weather archive of the past century or reenact the weather they had experienced in the past. Through this weather archive and reenactment, the artists will present the seasons and climates they sensorially experienced.


문성식, 박미나, 시청각에서 그룹전 참여

국제갤러리의 문성식과 박미나는 11월 3일부터 12월 4일까지 시청각에서 개최되는 그룹전 에 참여한다. 이번 전시는 미세먼지와 지구온난화 같은 이상 기후로 인해 내일에 대해 예측할 수 없게 되고, 하루, 한 주, 한 달, 한 계절, 그리고 한 해에 대해 시간의 단위로 감각의 데이터를 수집하는 것이 어려워진 일들을 말한다. 문성식과 박미나 외 8여명(팀)은 날씨와 관련된 지난 100년의 기록을 펼쳐놓거나 과거의 1인칭 기억 속의 날씨를 전시장에 재현하는 방법 등으로 그들의 감각으로 목격한 계절과 날씨를 제안한다. 

 
 
 
4 Sungsic Moon, Subject of Solo Exhibition Uncanny World at Doosan Gallery, Seoul
March 09, 2016 ~ April 02, 2016

문성식, 숲의 내부, 2015, 캔버스에 아크릴, 35x27cm

Artist: Sungsic Moon (문성식)    
Exhibition Title: Uncanny World
Exhibition Dates: Mar 9 - Apr 2, 2016
Exhibition Venue: Doosan Gallery Seoul (서울 두산갤러리)
Website:www.doosangallery.com/artists/ex_view.asp?idx=258&artistIdx=267

Sungsic Moon’s solo exhibition Uncanny World will be on view from March 3 to April 2 at Doosan Gallery in Seoul, South Korea. Moon is acclaimed for his emotive and detailed works that spring from his curiosity towards ordinary people. In this exhibition he illustrates a chaotic mixture of nature and the human world to contemplate on the universality of ordinary human life. Among the artworks, a large work measuring over 4 meters in length, depicts a mysterious world made with fragments of images from nature that he has witnessed or found on the internet is harmonized with illustrations of ordinary people.


문성식, 두산갤러리 서울에서 개인전 <얄궂은 세계> 개최

국제갤러리의 문성식은 두산갤러리 서울에서 3월 9일부터 4월 2일까지 개인전 <얄궂은 세계 Uncanny World>를 개최한다. 인간에 대한 관심과 호기심으로부터 출발하여 감성적이고 사실적인 회화를 선보여 온 작가는 이번 전시에서 자연과 인간세계가 무질서하게 섞여 돌아가는 세상의 모습을 보여준다. 약 4m로 길게 이어지는 화폭에 그가 직접 목격했거나 인터넷 등에서 찾은 자연의 이미지들로 알 수 없는 세계의 풍경을 구성하고, 그 안에 평범한 사람들의 삶의 모습을 담은 인물 드로잉을 넣어 인간의 보편적인 삶에 대한 사유를 이끈다. 

[Source from Doosan Gallery Seoul press release]
 
 
5 Sungsic Moon Participates in Group Exhibition at space bm, Seoul 
September 08, 2015 ~ November 01, 2015

문성식, 남과여, 2015, Acrylic on Paper, 111.5 x 77cm

Artist: Sungsic Moon (문성식)
Exhibition Title: Black Variation
Exhibition Dates: Sep 8 - Nov 1, 2015
Exhibition Venue: Space bm (스페이스 bm)
Participating Artists: Sungsic Moon (문성식), Sul Wonki (설원기), Jisan Ahn (안지산)

Sungsic Moon will participate in the exhibition Black Variation opening October 8th to November 1st at space bm. This exhibition seeks to explore the various spectrums of 'black', and explore the comprehensive directions of mediums. Sungsic Moon looked to combine the properties of 'black' when it meets water as it becomes fragile and soft, with the fragility of life itself. Sungsic Moon's seven new drawings will be shown along with his figure drawings that became a major work theme since 2013.


문성식, space bm에서 3인전 참여

국제갤러리 문성식은 오는 8일부터 11월 1일까지 스페이스 비엠에서 열리는 3인전 에 참여한다. 이번 전시는 ‘검정(black)’이 가진 다양한 스펙트럼과 매체의 포괄적인 방향성을 모색해보고자 기획되었다. 문성식 작가는 물과 만났을 때 연약하고 부드러워지는 ‘검정’이 가지는 속성을 연약한 생명의 시선과 결합하여 2013년부터 작업해 온 인물화와 새 드로잉 7점을 선보인다.
 
 
6 Sungsic Moon, Subject of Solo Exhibition at Doosan Gallery in New York
September 05, 2013 ~ October 04, 2013

늙은 아들과 더 늙은 엄마, 2013, 종이에 아크릴릭, 112 x 76 cm

Artist: Sungsic Moon (문성식)
Exhibition Title: Sungsic Moon’s Drawing
Exhibition Dates: Sep 5 – Oct 4, 2013
Exhibition Venue: DOOSAN Gallery New York (두산 갤러리 뉴욕)
Website: www.doosangallery.com/newyork/works.asp

Sungsic Moon presents his solo exhibition Sungsic Moon's Drawing at Doosan Gallery, New York, from September 5th to October 4th, 2013. For his debut in New York, Moon presents ten new drawings produced during his DOOSAN Residency. Previously having visualized personal life experiences or his surrounding landscape, at this exhibition the artist shares the universal truths through detailed portrayal of experiences everyone goes through as a human being. This show will provide an opportunity for examining a ubiquitous Korean sentimentality and an aspect of Korean contemporary art, which is revealed through his delicate drawings. 


문성식 작가, 두산갤러리 뉴욕 개인전

국제갤러리 문성식 작가는 9월 5일부터 10월 4일까지 두산갤러리 뉴욕에서 개인전 을 갖는다. 이번 전시는 작가의 뉴욕 데뷔전으로서 두산 레지던시 뉴욕에 머물며 제작한 10여 점의 신작 드로잉이 소개된다. 이제껏 작가는 본인이 느낀 삶의 경험이나 직접 본 주변의 풍경을 묘사해왔는데, 이번에 선보이는 전시 작품들은 인간이라면 누구나 겪는 삶의 한 단면의 구체적 묘사를 통하여 인생의 보편적 진실을 이야기 하고 있다. 이번 전시는 문성식 작가의 섬세한 드로잉에서 드러나는 한국인의 보편적 정서와 함께 동시대 한국 현대미술의 한 단면을 살펴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Source from Doosan Gallery Website]
 
 
7 국제갤러리 홍승혜, 이광호, 문성식 작가, 갤러리 101 그룹전 참여
July 12, 2013 ~ August 11, 2013

문성식, 빛과 어둠, 2013, 종이에 볼펜, 29.7 x 21 cm

전시작가: 권경환, 노순택, 문성식, 이광호, 홍승혜/심래정 등 31명
전시기관: 갤러리 101
전시명: 검은 사각형 Black Square
전시기간: 2013년 7월 12일 – 8월 11일

국제갤러리의 홍승혜, 이광호, 문성식 작가는 갤러리 101에서 개최되는 그룹 전시 <검은 사각형 Black Square> 에 참여한다. 이번 전시를 기획한 평론가 이대범씨는 기존 미술이 창조가 아닌 모방의 산물임을 강조했던 카자미르 말레비치의 “검은 사각형”에 착안하여, 참여작가들에게 그들만의 검은 사각형을 제작할 것을 요청하였다. 홍승혜, 이광호, 문성식 등 각자의 분야에서 활동하는 다양한 연령층으로 구성된 참여작가들은 이번 전시를 통해 자신들의 창작 방법론을 지향하거나 탈주한 작품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해당 전시는 8월 11일까지 계속된다.
 
 
8 Sungsic Moon Participates in SeMA NANJI RESIDENCY 6th Open Studio
October 20, 2012 ~ October 21, 2012


Event Title: SeMA NANJI RESIDENCY 9th Open Studio (난지미술창작스튜디오 6기 오픈스튜디오)
Event Dates: Oct 20 – 21, 2012 (Opening: Oct 19, 2012. 4pm)
Event Venues: SeMA NANJI RESIDENCY, NANJI Gallery (난지창작스튜디오, 난지갤러리)
Participating Artists: Sungsic Moon (문성식) and other 25 artists
Business Time: Oct 20, 2012 (02:00pm~07:00pm), Oct 21, 2012(02:00pm~06:00pm)
Website: www.semananji.seoul.go.kr/
Inquiry: 전민경 (02-3210-9885)


문성식 작가, 난지창작스튜디오 6기 오픈스튜디오 참여

국제갤러리 문성식 작가는 오는 10월 20일 부터 10월 21일까지 서울시립미술관에서 주관하는 난지창작스튜디오 6기 오픈스튜디오에 참여한다. 난지창작스튜디오는 젊고 유망한 작가들에게 창작공간과 예술 활동을 지원하고, 시민들이 현장에서 문화예술을 체험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된 공간이다. 이번 오픈스튜디오는 6기 입주작가들의 일년 동안의 작업을 되짚어보고 미술계 관계자 및 입주작가와 시민들과의 직접적인 소통을 유도하고, 현대미술의 다양한 담론을 생산함으로써 현대미술의 비전을 제시하고자 하는데 그 의의가 있다. 장르와 동기가 다른 26명의 작가들이 일년 간의 창작활동을 통해 보여준 열의와 열정은 향후 그들의 행보와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는 충분한 단서가 될 것이다. 문성식은 이번 오픈스튜디오를 통해 작가의 지속적인 탐구 주제인 자연에 대한 개인적 경험과 유년의 기억을 기반으로 한 회화, 드로잉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자료제공. 서울시립미술관>